건강/운동/건강2015.06.06 08:20


감염성 질병의 원인으로는 세균(박테리아)와 바이러스가 있습니다.


  원인균이나 원인바이러스에 따라 직접적인 항생제나 항바이러스제를 이용해서 치료를 할 수 도 있지만, 다양한 변종 세균, 변종 바이러스등의 출몰로 인해 이 모든 원인자(항원)에 대한 직접적인 치료제가 나오기는 힘듭니다. 감기가 걸려 기침이 나오면  기침을 멎게 해주는 약, 가래가 생기면 가래를 멈추게 해주는약, 머리가 아프면 두통(진통제) 같이  통증을 완화해주는 정도에 약을 주는 방법뿐으로 결국 본인이 그 병원체를 이겨내야 합니다. 


  원인균이나 원인바이러스 같은,  몸안에 본래있어야할 세포나 물질이 아닌 것(항원)에 대항 하는것을 항체라하는데 이러한 항체를 잘 만들어낼 수 있도록 해주는것, 충분한 항체를 만들어 낼때 까지 버틸 수 있는것이 결국 면역력이 되는 것이죠. 


이러한 면역력을 키우는데 도움을 주는 방법이 없을까 하던  면역력을 증가시킨다는 음식들을 찾아보았는데 참 다양하고 많은 음식들이 있더군요,  이중 특히 외부로 부터 침투한 바이러스로 부터 우리몸을 지키는데 안티바이러스  효과가 있다는 것들 중  비교적 접하기 쉬운것만 정리해봤습니다.



1. 생마늘, 생양파




   마늘은 알리온과 알리신이라는 성분이 들어있습니다. 알리신은 직접적으로  항 바이러스 및 항균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독감 바이러스인 인플루엔자에도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독감에 효과있을정도로 먹기위한 가장 좋은 섭취 방법은  3~4시간 마다 1개씩 싶어먹는거라고 하는데 냄새 때문에 쉽지는 않을 듯합니다. 먹기가 어려우신분은 꿀과 함께 먹어도 효과가 있다는 군요. 


 한방에서는 마늘을  빈속에  먹으면 위에 부담이 될 수 있다고 하고, 하루에 3~4개 정도만 먹도록 권합니다. 


    평소에 음식을 만들에 많이 넣어서 예방 차원으로 먹는 습관을 드리는게 좀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마늘의 알리신은 비타민 B1과 결합하여 몸안에 효과를 지속시킨다고 합니다. 피로와 스트레스 회복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 B와 어울린다니 면역력 증가되는것은 당연하겠네요.


 생양파 역시 마늘 처럼 알리신이 들어있습니다. 양파나 마늘은 익혀먹어도 좋기는 하나 생으로 먹을때 비타민 B나 알리신을 많이 섭취할 수 있다고 합니다.



2. 블루베리류




  블루베리같은 베리종류들이 항산화 성분이 많이 들어 있어 독감바이러스등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먹는 방법은 하루에 반컵(125mL)정도 꾸준히 먹는게 좋다는 군요. 


 블루베리가 가격이 싸지는 않은데,  요즘은 냉동블루베리도 많이 나오니. 저렴할때 사두고 조금씩 먹으면 될것 같습니다.




3. 녹차





 일본 국립의약품식품위생 연구소 녹차의 항 독감 바이러스 연구결과,


   우리몸에 외부로 부터 바이러스가 유입되어 세포에 침투한뒤 증식을 하게 되면 독감증세가 나타나는데 이때 녹차의 카테킨 성분이 독감 바이러스의 정상 세포에 들러붙는것을 막아 원천적으로 봉쇄를 한다고 합니다.


  국내 연세대 성백린 교수팀 연구에서도 녹차의 다양한 폴리페놀 성분이 인플루엔자(독감)바이러스 불활성시키는데 효과가 있다고 발표를 했었네요.


  중국연구테스트에서는 HIV 바이러스에도 일부 효과가 있었다고 합니다.


 녹차 섭취시 주유할것은 카페인과 타닌산입니다.  임신과 모유수유중에는 녹차의 카페인성분이 엽산수치에 영향을 줄 수 있어 피해야 하고, 일반인도 2~3잔 이하정도만 마시는게 좋다고 합니다.



끝으로 위 음식들은 보조적 수단입니다.  독감질환등의 의심될때는 병원치료가 우선입니다.



참고링크

============

세균과 바이러스 차이 funnylog.kr/557


http://www.ion.ac.uk/information/onarchives/vanquishingviruses

http://www.besthealthmag.ca/best-you/cold-and-flu/5-flu-fighting-foods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