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Apple Inc)이 9월 1일 샌프란시스코 예르바부에나 센터(Yerba Buena Center)에서 개최하는 특별한 미디어 이벤트 행사를 위한 준비가 한창이라는 소식입니다. 애플은 늘 그래왔듯 행사오픈직전까지 행사의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고의 인지 유출인지 알 수 없는 루머로 인해 행사의 내용을 미리 짐작해왔는데요. 이번에도 많은 아이폰에 대한 뉴스 사이트에서는 전망하고 기대하고 있는 몇가지가 있습니다.


  • 페이스 타임을 적용한 아이팟 터치 4 (또는 4세대?) : 관련글1, 관련글2
  • 클라우드 기반 아이튠즈(iTunes in Cloud) : iTunes.com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한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등이 예상 됨
  • Apple TV (또는 iTV ) : $99 달러가 될거라는 iOS를 채용한 셋톱박스, iOS 앱 구동
  • iOS 4.1 업데이트 공개? iPAD나 아이팟터치에 iOS 4.1 적용한 내용 공개 도 예상 해볼만

 
   행사에서는 위에 내용 모두 또는  일부만 공개될 지 도 모르겠습니다. 아니면 정말 깜짝 소식을 스티브 잡스가 가져올 수 도 있구요.  지난 회계 3분기 실적발표(7월 중순)에서도 애플 CFO 는 하반기에도 깜짝 놀랄 새로운 제품들을 소개하겠다고 했는데, 기대됩니다.
 

   아래는 최근 이벤트가 열릴 행사장 겉면에 애플 로고 모양이 들어있는 거대한 대형기타 그림을 그려 넣으면서 작업을 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마치 애플팬들을 설레게 하려는 이벤트 시작전 사전 행사 같기도 합니다.

 



  해당 미디어 이벤트는 현지시각(퍼시픽 타임)으로 오전 10이고 우리나라시각으로는 늘 그렇듯 다음날 새벽 2시가 될겁니다.  이날은 또 한국에서도 잠못드는 밤이 될 것 같네요.

=====
관련글
=====
9월1일(한국 2일02시) 애플(Apple Inc) 미디어이벤트 라이브 윈도우(Windows)에선 못본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4월 아이폰용 스카이파이어 웹브라우저를 개발한다고 발표한지 4개월여만에 아이폰용으로 포팅(이식)한 버전이 약간의 베타테스트 이후 내주 초 쯤 앱스토어 등록 신청을 한다는 정보입니다. (아직 공식적인 사실은 아닙니다.)


 
스카이파이어 브라우저는 현재 안드로이드폰용으로 출시되어 있으며 경험자들의 호응은 좋은 편입니다.  

  스카이파이어 브라우저의 아이폰용 출시 가능 소식은 오페라 미니와 같이 단지 새로운 브라우저 하나더 생기는 것 그 이상의 의미가 있습니다. 왜냐면 어도비의 플래시(Adobe Flash)를 지원하기 때문입니다.



    등록요청을 하더라도 애플(Apple Inc)이 이를 승인 해줄지는 별개의 문제입니다.  스티브잡스가 표준기술인  HTML5 를 지원한다는 명목으로 그 동안 플래시를 줄곧 반대해 왔기때문입니다.  반면, 플래시 구동을 위해  탈옥폰에서  지원하는 우회적인 도구(Frash)들이 등장하는 등 사용자들은 여전히 플래시에 대한 갈망을 놓지 않고 있어  애플은,  우회적으로 스카이파이어를 등록 허용을 통해 아이폰의 약점이 되버린 플래시 구동문제를 해결(?)할지도 모르구요.

   아니면 여전히 해당 문제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스카이파이어의 플래시 구동을 문제삼아, 등록을 위해서는 플래시구동 기능을 제거 하도록 조건으로 내세울수도 있습니다.

  어째든 사용자 입장에서는 스카이파이어 풀기능을 갖추고  앱스토어에 조만간 등장해주길 기대해 봅니다.

==관련 기사=
http://www.mobilecrunch.com/2010/08/25/skyfire-to-submit-their-flash-friendly-browser-to-the-iphone-app-store-next-week/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애플이 만드는 차세대 스마트폰에 대한 움직임은 업계를 항상 긴장하게 만드는것 같습니다.  아이폰4(iPhone 4)가 이제막 국내에서 예약판매를 시작하고 아이폰5에 대한 공식적인 언급조차 없는 상황에서 애플이 새로운 신기술 적용을 위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어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지난 8월 5일 리퀴트메탈 테크놀로지(LIQUIDMETAL TECHNOLOGIES, INC)사는  리퀴드메탈(우주시대 첨단합금이라 불리는)의 소비가전분야의 사용에 대한  배타적권리를 애플에 제공하기로 했다는 보고를 미증권거래위원회(SEC) 제출한  바 있습니다.

리퀴드메탈 (출처 : NASA)



  리퀴드메탈은 가벼우며  티타늄이나 스테인레스보다 최소 2~3배이상 강하면서도 플라스틱이나 유리처럼 가공하기가 편리한 그야 말로 첨단의 신소재 합금 입니다.(마치 터미네이터2에 나오는 악당의 금속물질을 연상하게 하죠)


  관련해서 애플은 최근 리퀴드메탈 처리를 위한 최신의 장비를 사용을 위해 리퀴드메탈테크놀로지사와 계약을 했으며 프로토타입제품에 리퀴드메탈적용을 실험을 시작할것이라는 소식입니다. 리퀴드메탈의 전문가로 알려진 Drew Merkel 은 리퀴드메탈이 아이폰의 안테나를 개선하고 홀로그래픽로그를 삽입면서도 이음부 없이 매끄럽된 케이스를 만들게 될것이라고 합니다.

리퀴드 메탈은 부품 생산공정에도 혁신을 가져다 준다고 합니다.

출처: Cult of Mac


  위와 같은 부품을 얻기위해서는 기존에는 커팅,밀링,드릴링,줄작업,디버링,연마 작업등이 필요했는데 리퀴드메탈은 한번의 공정으로 끝나버린다고 하네요.. 놀랍군요.


애플은 리퀴드메탈을 이미 우리가 잘알고있는 USIM 카드를 끼우기 위한 커버를 여는 목적으로 사용하는 핀(USIM Ejector)에도 사용을 시작했다고 하네요(아이폰4 용 부터).



Cult of Mac의 기사와 관련 TiPb 블로그에서는 애플의 디자인 담당 수석 부사장 Jony Ive, 가 말한 " 아이폰6, 아이패드3 을 위한  새로운 장난감을 갖게된것 같다"는 언급이 리퀴드메탈(또는 관련장비)을 의미하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관련글) 이 말대로 라면  아이폰6나 아이패드3는 케이스 등에는 리퀴드 메탈 적용될것으로 보입니다.  아이폰에 리퀴드메탈이 적용되면 범퍼같은거 없이도 긁힐걱정 없이 맨몸그대로 사용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참고로 아래는 리퀴드메탈 소재가 제조공정의 혁신을 보여주는 Omega 시계를 제작하는 과정 동영상입니다.



관련글
======
http://www.cultofmac.com/worlds-most-advanced-machinery-was-reason-for-apples-liquidmetal-deal-expert-says/55322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 9월 애플의 미디어 이벤트에서 발표될 가능성이 높은 다음세대  아이팟 터치 4 (iPOD touch 4)의 전면 패널을 비교한 영상입니다.   아이폰4를 구입해야 할지 아니면 아이팟터치를 구매할지 망설이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아이팟터치 4의 스펙은 레티나디스플레이(Retina Display), 전후면 2개의 카메라(후방의 동영상 촬영용은 3백만 화소)에 아이폰4보다 배터리 사용시간이 개선된 A4 프로세서를 장착하고 뒷 모습은 기존의 3G와 같은 라운드형태가 될것이라고 합니다. 아이폰4에서 새롭게 추가된 자이로스코프센서 역시(gyroscope) 포함될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이 스펙들은 아직 최종 확인되지 않은 내용 입니다.)

===
관련글
===
새 아이팟 터치 4세대 (4G) 720P 지원. 폰기능만 뺀 아이폰4 이다?
아이팟 터치 4세대(IPod touch 4) 새 디자인은 클래식 뒤태를 유지한다?
아이팟터치4 세대 vs 아이폰4 vs 갤럭시S 스펙(사양) 비교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마트폰계의 3인방이 만났습니다. 스마트폰에서 가장 많이 쓰는 기능인 인터넷 웹브라이징 속도 비교를 위해서요. 특히나 마이크로소프트가 윈도우폰7 에서 새롭게 태어난 모바일 IE 속도를 알아볼 수 있는 영상입니다.



테스트는 Pocketnow.com에서 진행되었으며 처리 속도의 비교의 관점은 4가지 입니다.

1) 렌더링
2) 확대축소
3) 스크롤링 화면처리
4) 가로 세로 화면 전환

   테스트 방법은 세대를 나란히 놓고 동일 사이트에 대해 북마크를 손으로 동시(?)에 터치해서 실행을 하는 식이라 아주 공정하기는 힘들겠지만 현저한 차이를 보이는 부분에 있어서는 확인이 가능합니다.




 영상의 진행 순서대로 정리해보면 맨 처음 Pocketnow.com 접속테스트에선 근소하지만 윈도우폰7, 아이폰4, 넥서스원 순서로 끝났습니다. 두번째 engadget 에서는 아이폰4, 넥서스원, 윈도우폰7 순서로 끝났습니다.

중간에 화면전환(Landscape,Portrait) 속도에서는 윈도우폰이 가장느리네요.

마지막 아마존닷컴 테스트 에서는 넥서스원, 아이폰4, 윈도우폰 순서 입니다.   


 사실  테스트 영상의 포커스는 윈도폰7에서 웹 속도가 얼마나 빠른가 하는 부분입니다. 하지만 보고 나서 놀라운것은 여전히 넥서스원의 속도입니다. 지난 아이폰4와 넥서스원의 웹 속도 테스트(글보기)에서도 넥서스원이 빠른것으로 나타났지만 한번 더 그 성능이 확인이 된 것 같습니다.  또한 아이폰4는 스크롤링 테스트에서 화면에 보이지 않는 부분은 랜더링 되지 않은 것을 확인 할 수 있어 보이는 일부만 마친것이라는 점도 고려 해야 합니다.

  LG의 윈도우폰7 의 IE 경우에는 아직 최종 버전이 아니어서 최적화가 아직 덜되었을것이라는 점은 감안하되 한편으로 HTML5 를 지원하지 못하는 브라우저라는 점도 생각해야 합니다.

   스마트폰에서 H/W 업체의 OS 최적화 수준은 실제 폰의 성능을 크게 좌우합니다. 실제로 예전에 갤럭시A와 HTC 디자이어를 직접 테스트 해봤을때 HTC폰에 비해 삼성 갤럭시A가  버벅거리는 느낌이었는데(글보기) 이는 보다 나은 CPU를 채용한 갤럭시S에서도 크게 나아지지 않았습니다.(아이폰3GS보다도 느립니다.) 물론  갤럭시S가 프로요가 아니라는 점을 얘기할 수 있게지만 제가 테스트 했던 HTC 디자이어 역시 2.1 버전이었으므로  OS 버전만을 탓할 수는 없습니다. (그래서 갤럭시S 가 공식 프로요를 탑재 했을때 얼마나 나아질지 또한 관심사 입니다.)

   최적화문제는 LG의 Panther 폰도  마찬가지입니다. LG가 얼마나 마이크로소프트의 OS를 잘 집어넣는지가 중요할 텐데, 현재 개발단계 버전이라는 점은 감안하지만  최종 단말기를 출시할때까지 최적화 정도가 얼마나 나아질지  궁금합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안타까운것은 윈도우폰7의 웹브라우저는  HTML5를 지원하지 못한다는 점입니다. 플래시도 안되구요.

  따라서 제 생각에서는 스마트폰 웹서핑의 최강자는 안드로이드폰이 아닐까 합니다. 강력한 자바스크립트 엔진 V8을 탑재하고 플래시를 지원한다는 점은 분명 매력입니다. 특히나 구글폰을 통해 실력을 쌓은(?) HTC가 만든 제품이 가장 뛰어나 보입니다. 

물론 스마트폰에서 웹서핑이 전부가 아니기 때문에 사용자의 사용 유형에 따라 참고가 될것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폰4가 벌써 20만명 예약이 돌파했군요. 이중 32G 모델을 선택한 예약자가 8만8천명 가량으로 44% 정도를 차지 한다고 합니다.  이전 아이폰3GS 모델에서 32G 가입자가 30% 였다고 하니 14% 가량 늘어난 셈 입니다. 어떤 용량을 선택하는 것이 좋을까요?



  조금 늦은 감이 없지 않으나 앞으로 더 많은 분들이 구매하실거라 보고 제 경험과 몇가지 계산을 통해 어떤 크기가 적절할지 알아 보려고 합니다.
아이폰의 적절한 저장공간크기는  당연하게도 개인의 주 사용 용도와 관련이 있을 것 입니다.

먼저 아이폰4를 통해 활용하게되는 주요 몇가지 활용예를 정리해 보겠습니다.

1) 애플리케이션 (게임 제외)
2) 음악(mp3)
3) 사진
4) 동영상 보기
5) 동영상 촬영 및 편집
6) 게임

이외에도 아이폰을 직접 저장공간 처럼활용 하는분도 계시겠지만 우선 이정도만 따져 보겠습니다.

각 항목별로 예상 되는 크기를 구해보고 전체 합계를 구하는 방식으로 최종 공간을 도출해 볼것이며 이글을 읽는 분들은 각 단계에서 자신의 맞게 보정하시면 될것입니다.

그럼 알아보겠습니다.

애플리케이션 공간  (2GB)

  애플리케이션인경우 1메가 안되는 크기부터 수백메가 사이즈까지 다양하지만 게임을 제외한  TOP 100앱을 대략 살펴본 결과 대부분 20메가에 못 미칩니다. 그리고 appsfire 의 자료에 따르면 1200명 아이폰사용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평균 65개의 앱을 설치한다고 합니다.  그럼 100개정도라고 여유있게 잡았을 경우 애플리케이션설치를 위해 필요한 공간은 20MB x 100 = 2,000MB  약 2GB ( 2GB=2048MB ) 바이트 정도 됩니다.


음악저장 저장 공간 (5GB)

  음악은 320kbps 인코딩된 가요를 기준으로 할때 평균  10MB에 조금 못미치므로 10MB 로 계산 하겠습니다.  그리고 5백곡 정도  보관한다고 하면  10MB x 500 = 5,000MB   약 5GB 정도 됩니다. 음악좀 저장 하신다고 하시는 분들은 1천곡 넘는건 우습더군요.


사진촬영 공간 (2GB)


    3번은 사진 촬영인데 아이폰4의 경우 촬영화소수는 500만화소입니다.  최근 출시하는 디지털카메라 보다는 낮은 화소이긴 하나 보통, 카메라 메모리로 최소 2~4GB SD 메모리를 구매한다고 보고 적은 편인  2GB 정도로 마련해두겠습니다.


고화질 감상용 동영상 저장 공간 (7GB)


  4번은 보기위한 동영상입니다. 아이폰3GS 같은 경우는 해상도가 480x320 이었으나 아이폰4 부터는 960x640이 됩니다.  가로 세로 각각 2배가 되어 화소는 4배가 됩니다. 즉 아이폰4에서 제대로된 화질로 감상하려면 동영상 사이즈 역시 4배로 커진다는 의미 입니다. (물론 동영상 소스가 이를 따라 주어야 합니다. )    
 
  기존 아이폰 3GS 용 미드 한편에 200메가 정도 했다면 아이폰4 용은 600~800메가 정도로 사실상 PC용 동영상과 동급이 되어 CD한장 크기 용량이 필요하다는 뜻입니다.  미드 시리즈로 10편만 담으면 7GB가 넘어 버립니다. 사실 아이폰4가 플레이 할 수 있는 능력은 그 이상(A4 칩 스펙은 1080p 급까지 )입니다.



동영상 촬영 및 편집 (10GB)


  5번은 아이폰4가 자랑하는 놀라운 수준의  HD급 동영상 촬영 기능입니다.  아이폰4의 동영상화질은 아이폰4를 이용해서 촬영한 뮤직비디오가 나오고 다큐멘터리가 나올정도로 뛰어납니다.  이러한 놀라운 수준의 촬영기능과 더불어 애플은 iMovie 라는 편집용 툴(유료)을 내놓았습니다.  만일 아이폰4를 이용한 동영상 촬영기능을 쓸일이 없다면 모르겠지만 이부분 특히  잘 생각해야 합니다.  

다음은 아이폰3GS와 아이폰4의 촬영화질에 따른 파일크기 입니다.(출처: whenwillapple.com)

아이폰3GS 촬영 크기  

 ( [640 x 480 x 24] / 8 ) / 1024 = 900 KB / frame

900KB/frame x 30 frames/sec = 27000 KB/sec

27000 KB/sec  / 40 compression ratio = 675 KB/sec compressed

675 KB/sec * 250 min * 60 s / min * 1 MB / 1024 KB  * 1GB / 1024 MB = 9.66 GB (39 MB / min)


아이폰4 촬영 크기  

( [1280 x 720 x 24] / 8 ) / 1024 = 2700 KB / frame

2700 KB/frame x 30 frames/sec = 81000 KB/sec

81000 KB/sec  /  40 compression ratio = 2025 KB/s compressed

2025 KB/sec compressed * 250 min * 60 s / min * 1 MB / 1024 KB  * 1GB / 1024 MB = 28.97 GB (118 MB / min)


  동영상 촬영 조건에 따라 위 크기는 달라질 수 있겠지만 각각 기기별 고품질 촬영을 한다고 할때 3GS는 분당 39MB를 아이폰4는 118MB를 차지 합니다. 즉 1시간 촬영을 한다고 보면 아이폰4의 경우 7~8GB를 마련해 놔야 안심할 수 있다는 뜻입니다. 그나마 촬영할때마다 꼬박꼬박 부지런히 백업을 해둔다는 전제하에서 입니다.

  더욱이 이를 애플이 자랑하는 iMovie 로 편집하게 되면 한시간 촬영에 실제 크기는 2~3배가 되버릴 수 도 있습니다.  그렇지만 합해서 10GB만 잡겠습니다.


게임 공간 (1GB)


  마지막으로 게임입니다.   게임은 아무래도 멀티미디어적인 요소 때문에 다른 애플리케이션보다 많은  공간을 차지합니다. 수십메가에서 기가급 사이즈까지  다양합니다. 그렇더라도 기존 3GS 는 기기의 성능 한계로 인해 큰용량의 게임은 제한적이었습니다. 하지만 아이폰4에선 상황이 많이 달라질것입니다.  자이로스코프지원과 고해상도 화면,  A4칩으로 CPU까지  업그레이드한 아이폰4은  많은 게임제작사들, 특히  대작을 만드는 메이저급 게임메이커들이 본격 적으로 뛰어들  분위기 입니다. (이들 회사는 단지 아이폰4 뿐아니라 안드로이드폰, 윈도우폰7 까지 같이 고려하고 유사한 스마트폰 특성상 많은 리소스를 공유 하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대작 게임들은 최소 500메가 이상은 필요할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3GS 호환으로 출시된 Splinter cell Conviction 의 경우 510MB 입니다.)   물론 게임을 안좋아 하는 분이라면 모르겠지만 이런 게임을 2개만 설치한다고 해보겠습니다. 그럼 1GB 입니다. 혹은 자잘한 게임 여럿을 해도 이정도는 쓰겠죠?

그럼 이제까지 합하면 얼마일까요?
애플리케이션(2GB) + 음악(5GB) + 사진(2GB) + 감상용 동영상(7GB) + 동영상 촬영 (10GB ) +  게임(1GB) 해서 모두 27GB 입니다. 16기가모델 용량을 넘는 수치 입니다. 

   물론 사용자에 따라 음악이나 동영상 촬영이 필요없을 수도 있고, 감상용 동영상을 넣을 일이 없거나 게임을 안할 수 도있습니다.  오로지 애플리케이션만 고화질로 즐기(?)고 싶을 뿐이라고 하실 수 도 있습니다. (혹 이런 분 계시다면 가격이 저렴한 아이폰 3GS 8기가를 강력 추천 해드리고 싶습니다.)

  위 용량은 결코 과장된 사이즈가 아닙니다. 실제 제경우 아이폰3GS 32G모델을 구입했지만 현재 10G 용량이 남은 상태입니다. 많이 남았다구요? 저는 감상용 동영상은 없고 음악도 많이 안 넣는 편입니다. 다만 촬영을 많이 하는 편이고 게임이 큰게 몇개 있습니다. 그리고 백업도 중간에 한차례 했습니다. 16GB 였다면 중간에 빠듯하거나 부족해서 불편했을 것입니다.  제가 사용한 3GS의 경우  아이폰4로 환산하면 32GB도 부족할 것입니다.

끝으로...


  물론 16GB 모델이 나온것은 분명거기에 맞는 사용자 유형이 있기때문일 것입니다.  아이폰4를 2년이상 쓰면서 점차  다양한 활용을 하실 분이라면 강력히 32GB를 추천해 드리고 싶습니다만 16GB도 멋진 아이폰4 디자인의 매력에 반해 구입하시는 거고 늘어나는 요금이 부담스럽다면 나쁘지 않습니다. 아이폰4는 저장공간이 확장되지 않는 다는 점도 염두하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폰4 공식 예약가입이 시작된 이후 아이폰의 열기가 다시 살아 나는듯 하네요. 하지만 작년과는 다르게 경쟁 스마트폰기세도 만만치가 않아 구입을 고려하는 분들 역시 고민이 많을 듯합니다.

폰 자체에 대한 사전검토(?)는 다들 하셨을것 같고 이제는 가입시 얼마가 드는지가 최대 관심사일텐데요..

  폰스토어에서 현재 제공중인 아이폰4의 요금제와 SKT 갤럭시S 요금제를 차례로 넣어 비교 고민해보기 편리하도록 해보았습니다.


클릭하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KT 폰스토어


  이번 아이폰4의 지원조건은  작년 아이폰3GS의  당시 가입조건의 금액과 거의 비슷한 수준이거나 i-스페셜인 경우에는 오히려 더 저렴해진것으로 보입니다.

다음은 SKT 갤럭시 S 조건입니다.

클릭시 확대됨


같은 요금제일때 갤럭시S 가 더 저렴하네요..


====
관련글
====
이동 통신사 (SKT,KT,LG U+) 별 스마트폰 요금제 비교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SKT 갤럭시S 출시 이후 동일한 CPU를 사용하는 안드로이드폰 갤럭시시리즈가 LG U+ 를 통해서는 갤럭시U를 출시했고  KT를 통해서는 갤럭시K를 출시 예정인데요.

나중에 나오는 U,K 모델은 갤럭시S 디스플레이와 내장메모리 등에서 차이가 있습니다.   가격차이도 있구요.
기종간 비교표와 통신사별 요금제를 참고 하면 절절한 안드로이드폰 갤럭시를 선택하는데 도움이 될것같습니다.

클릭시 확대해 보실 수 있습니다.


디스플레이가 갤럭시U가 더 작은데 두께와 무게는 더 나가네요... 가격은 좀더 저렴하지만요.

기본 저장공간도 눈여겨 봐야 합니다. U인 경우 550메가 입니다. (10월 11일 업데이트) KT로 출시하는 K모델도  갤럭시U와 디자인 이나 내부스펙이 거의 동일한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갤럭시S

갤럭시U





아래는 갤럭시S와 갤럭시 U의 가입요금제및 할부금입니다.

클릭시 확대 됩니다.


3만5천원 요금제는 보통 판매를 하지않는 곳이 많아 할부금이 표시가 안되었습니다.

KT는 아직 갤럭시K 관련 요금정책이 공개되지 않아 빠져있구요.



일반적인 스마트폰 요금제의 비교는 아래 링크를 참고하세요

이동 통신사 (SKT,KT,LG U+) 별 스마트폰 요금제 비교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갤럭시

    갤럭시 k는 그냥 아몰레드이지않나요?
    그리고 u도 출시전엔 내장8GB라고 떠들었는데
    실질적으론 550메가였죠..(외장 8기가제공했지만)
    그러니깐 k도 출시되봐야알듯...

    2010.09.26 15:35 [ ADDR : EDIT/ DEL : REPLY ]

IT2010.08.23 11:23

LG U+ (LG텔레콤)이 스마트폰 판매를 본격화 하면서 3개 통신사간 스마트폰 가입자 유치 경쟁이 뜨겁네요.

단말기종류도 다르고 요금제들도 다르다 보니 가입자들간에 적절한 요금제 찾기기 쉽지 않을 것 같아

우선 요금이라도 한눈에 볼수 있도록 비교 표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 8월 26일자부터 SKT 데이터는 5만5천원 요금부터는 무제한으로 바뀌었습니다. 8월 분 전체가 소급적용된다고 합니다. 아래 표에서 SKT 부분은 700MB 데이터 사용량부터는 무제한 입니다.***


클릭시 확대 됩니다.



보시면 알겠지만 아무래도 LG U+ 가 제공해주는 데이터나 무료 통화 분수는 많은 편입니다.

그리고 7~8만원대 요금제에선 KT가 같은 조건에 1천원 싸구요. LG U+는 요금도 4~5천원 저렴하면서 데이터가 500MB 정도 더 제공됩니다.

위와는 별도로 KT이 경우 i-teen 이라는 3만5천원의 청소년 요금제를 운영하고 있으며 다른 통신사는 청소년 관련해서 직접 언급은 없으나 가입시 확인이 필요해 보입니다.

저렴한 요금제에서 많은 데이터를 이용하길 원하는 경우에는 LG U+ 가 비교적 많은 데이터를 제공합니다.
다만, LG U+ 의 경우 데이터 통신이 EV-DO 리비젼A를 따르고 있어 다른 SKT, KT 가 HSxPA 방식에 비해 통신 속도가 느릴 수 있다는 점을 감안 해야 합니다. 

  스마트폰 구입시 대부분의 경우 단말기 자체를 갖고 구매 선호도가 달라지기는 하겠지만 유사한 단말 기종간에 고민이 될때는 요금제도 비교해보는게 도움이 될 듯 합니다.

== 28일 추가 ==
26일자로 SKT가 데이터 무제한을 선언 하면서 평소 많은 데이터 사용이 예상 되는 분들은 SKT 선택도 나쁘지 않습니다. 더욱이  와이브로 없이도 스마트폰을 통해 테더링을 통한 노트북등에서 인터넷 사용을 하는것도 무제한 가능하게 되면서 와이브로를 별도로 쓰시는분은 해제하고 하나로 통합 하시는 것도 좋아보입니다.


===
관련글
===
갤럭시S, 갤럭시U, 갤럭시K 스펙 비교, 국내 갤럭시 시리즈 비교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IT/인터넷2010.08.19 14:24

 페이스북이 위치기반 서비스를 공개했습니다.  위치기반 서비스로 유명한 포스퀘어와 같은 개념의 서비스로 기존의 페이스북과 연동이 되는 추가 기능 입니다.

새로 추가된 서비스기능은 http://www.facebook.com/places/ 에 접속하면 확인이 가능하며, 해당 영문명칭은 "Places" 이고 우리말로는 "장소"입니다.

페이스북은 현지시각 18일에 새로운 서비스를 공개하면서 페이스북의 iPhone 앱도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앱을 업데이트 하게 되면 위 그림 처럼 "장소"라는 명칭으로 항목이 추가된것을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아쉽게도 국내에서는 아직 서비스 되지 않고있습니다.



앱에서 해당서비스를 실행 하면 위치정보 이용 승인요청 팝업이 뜹니다. 하지만 접속하게되면 아직 서비스 지역이 아니라는 메시지가 보입니다.

아래는 서비스 지역인 경우 보이는 화면 입니다.


화면을 보면 포스퀘어처럼 현재 장소를 체크인(Check-in) 할 수 있습니다.이렇게 체크인 된 정보는 자신의 페이스북에도 바로 게시되고 친구의 담벼락(Wall)에도 올릴 수 있게 됩니다. 그리고 같은 장소에 있는 사람들을 찾아서 새로운 친구로 만들 수 도 있게됩니다.

  페이스북은 기존의 foursquare(포스퀘어), Gowalla, Yelp  서비들과 파트너라고 밝힌 바가있어 해당 서비스들과의 연동도 계속 가능 합니다. 하지만 이들 서비스에 대한 의존도가 전혀 필요없는 위치 기반 서비스가 시작되어 이러한 관계가 언제까지 가능할 지는 모르겠습니다.


http://www.facebook.com/places/



웹사이트의 한글화 진행도 같이 되는 것으로 보여 국내도 조만간 오픈하게 될것으로 보입니다. 


  5억 유저라는 거대 서비스인 페이스북이 위치기반 서비스를 시작하게 되면서 관련 유사 서비스 업체들은 어
떠한 대응을 하게될지, 페이스북의 시장 진출은 이제 다른 서비스 업체들에게는 두려움이 되는것 같습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녕하세요. 국립중앙도서관 디토입니다.
    좋은 글 읽고 트랙백 걸고 갑니다. 저희 블로그에도 방문해주세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 감사합니다. ^0^

    2010.10.18 11:4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