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관련소식2010. 10. 4. 12:40

  LG 옵티머스 원 위드 구글(LG Optimus One With Google)폰이 국내 제조사 안드로이드폰 중 처음 프로요를 장착 출시한다며, 스마트폰 대중화를 위한 단말기라고 홍보하고 있습니다.

옵티머스 원 with Google 과 옵티머스 시크



  나름 출시 발표 전 부터 구글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만들어지는 안드로이드폰으로 많은 기대를 모았던 제품입니다.  하지만 막상 출시발표에서 알려진 스펙은 조금 실망스럽기도 합니다. 사용자들입장에서는 시간이 지나면서 나중에 나오는 제품들에는 뭐가 더 개선된 기대를 하기 마련이니까요.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실것같아 이번에도 LG 옵티머스 원 위드 구글 폰과 LG 옵티머스 시크 그리고 앞서 출시되었던 안드로이드 폰인 삼성의 갤럭시K와 갤럭시S와도 나란히 비교해 보았습니다.

클릭시 확대 됩니다.(스펙내용중 일부 변경등의 가능성이 있습니다.)



먼저 가장 기대(?)를 모았던 프로세서를 보면 옵티머스 원과 시크는  퀄컴의 MSM7227 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는 ARM 아키텍처중 v6에 해당하는 것으로 삼성의 갤럭시S 사용된 ARM 아키텍쳐가 v7 인것을 감안하면 구형 버전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단지 동작속도만 600Mhz 로 낮은게 아니라 기술자체가 이전 버전이라 사실상 저가형이라고 봐야 합니다.

그리고 화면도 320x480 인점 또한 안타깝습니다. 만일 갤럭시 시리즈 출시등에도 불구하고 LG에 기대를 모으며 대기하던 사용자들은 실망을 감추기 어려워 보입니다.  그리고 WiFi 도 54Mbps 수준의 b/g 만 지원 됩니다.  이는 최근 LG U+ 가 100메가 무선랜광고 하는 것과도 어째 맞지 않아 보입니다. (물론 LG전자와 LG U+는 별개 회사지만 해당 단말기는 LG U+ 용 단말기로도 출시될 예정이니까요 )

LG는 옵티머스 원을 1000만대 판매하겠다고 발표한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물론 전세계 예상 판매량으로 짐작됩니다.  물론 외국 사용자들의 실속위주의 판단에 있어서 옵티머스원이 어떠한 선택을 받을지는 모르겠으나 적어도 국내의 사용자들의 기대나 수준을 생각한다면 그저 저가형 모델로 인식되버리지 않을까 하는 우려가 됩니다.

(위 스펙정리는 국내외의 자료등을 수집하여 확인하였습니다만 구매등을 하실 경우에는 최종 실제품에 대한 정확한 확인을 하시기 바랍니다.)


아래는 LG 옵티머스원 위드 구글폰 출시에 앞서 독일 베를린에서 있었던 홍보영상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마트폰/관련소식2010. 10. 4. 09:32
  여러분은 아이폰이나 갤럭시S 같은 스마트폰에서 사진을 찍었을때 이를 PC에서 보려고 하는 경우 어떻게 하시나요. 기본적으로 스마트폰에서는 USB 케이블을  PC에 연결하면 이동식 디스크형태로 접속되어 사진파일들은 선택하여 PC 폴더로 끌어다 놓으면 전송이 됩니다.  이는  다량의 사진파일을 전송할경우에는  매우 효과적이죠.

 하지만 방금 찍은 사진 한 두장을 PC로 전송시켜 사용하고자하는 경우에는 좀 불편합니다.  우선 USB 케이블이 있어야 하고, 아이폰같은 경우에는 USB 케이블을 연결한 뒤에도 ITunes 가 자동으로 뜨는데 이를 닫아주고 PC에서 해당 이동식 디스크를 찾아서 다시 사진폴더에들어가서 기존에 찍은 많은 사진들 가운데 원하는 사진을 찾아내야 하죠. 만일 이때 아이폰에 찍어둔 사진이 많은 경우에는 목록 읽어드리는 시간도 많이 걸리게 됩니다.
 
   그래서 다량의 사진이 아닌  일부 몇개의 사진만을 전송하려고 하는 경우에는 케이블연결하는 번거러운 절차없이 간단하게 파일을 전송할 수 있는 방법이 있어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바로 드롭박스(Dropbox)라는 웹디스크서비스를 이용하면 됩니다.

출처 www.dropbox.com



그럼  드롭박스에 대해 간단히 설명드리고 활용예를 보여드리겠습니다.

   DropBox 는 웹디스크와 같은 서비스 입니다. 국내에는 네이버의 N드라이브가 있습니다.   둘다 아이폰과 안드로이드 폰과 같은 스마트폰에서도 사용이 가능하고 PC에서는 가상의 드라이브로 사용이 가능합니다만 드롭박스가 보다 다양한 OS를 지원(64비트 윈도우7 지원, Mac,Linux 지원 등)하고, 암호화전송, API 지원들을 제공하고 있어 개인적으로는 앞으로도 다양한 확장성이 높고 보안이 우수한 드롭박스(DropBox)를 선호합니다. 

드롭박스 가입및 설치방법은 간단합니다. 드롭박스(이동클릭)로 가서 사용자 가입을 합니다. 사용자 가입은 간단합니다. 이름, 이메일주소 정도만 넣어 주면 됩니다.  사용자 가입이 끝나면 2GB 의 용량을 제공받게 되고 웹을 통해 파일을 올리고 내려받을 수 있지만 보다 편리하게 사용하려면 PC용 클라이언트와 스마트폰앱을 설치해야 합니다.

여기서는 스마트폰에 있는 사진을 간단하게 PC로 전송하는예로 사용법을  설명드릴것입니다.
스마트폰은 아이폰과 갤럭시S 를 통해 보여 드리도록하겠습니다. 그럼 사용자 가입까지 마친이후 부터 진행하겠습니다.

1) 윈도우 OS를 사용하는 PC에서는 먼저 아래 그림을 클릭해서 다운로드로 

이동해서 프로그램을 다운로드 받고 설치합니다.

PC용으로 설치하고 나면 라이브러리 -> 문서 -> My Dropbox  경로가 생성됩니다.



이렇게 프로그램 설치를 마치고 My Dropbox 경로가 생성되면 이제 파일을 드롭박스로 업로드 하기 위해서는 해당 경로에 파일을 옮겨 주기만 하면 됩니다. 그렇게 되면 Dropbox 프로그램은 백그라운드서비스로 동작하다가 자동으로 서버로 전송하게 됩니다.  이는 반대로 다른곳에서 자신의 Dropbox 로 파일을 전송한경우에는 자동으로 해당 디렉토리로 내려받게 됩니다.  즉 My Drobbox 폴더는 항상 자동으로 서버와 동기화를 하게 되는 것입니다.

2) 그럼 이번에는 아이폰, 안드로이드폰에서  각각 앱스토어와 구글마켓에 접속해서 Dropbox 를 검색해서 앱을 설치합니다.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폰에서 바로 검색해서 설치해도 되며

아이폰은 http://itunes.apple.com/us/app/dropbox/id327630330?mt=8  경로에 접속해서 아이튠즈를 통한 설치를 할 수 도 있고



구글 안드로이드 계열 스마트폰(갤럭시S 시리즈등)은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dropbox.android&hl=ko

접속후 다운로드 하거나  구글플레이스토어에서 'DropBox'를 검색하면 됩니다.


이제 PC와 스마트폰에 설치를 마쳤다면 이 글의 목적인 사진을 PC로 전송해보겠습니다. 
전송방법은 스마트폰에서 Dropbox 앱을 실행한뒤 스마트폰에 저장된 사진을 Dropbox로 서버로 업로드 해주면 됩니다. 그러면 전송받는 PC에서는 자동적으로 Drobbox 서버로 부터 신규 등록된 파일을 자동으로 내려받게 됩니다.

말보다는 동영상이 쉽겠죠. 아래 간단히 설명을 드리기 위해 동영상으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영상은 아이폰기준이지만 안드로이드폰에서도 별반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그럼 드롭박스로 보다 스마트하게 스마트폰을 활용해보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마트폰/관련소식2010. 10. 1. 09:34



최근 국내에서 스마트폰하면 떠오르는 단말기는  크게 아이폰, 갤럭시S 로 대표 되는것같습니다. 갤럭시S 출시전까지만 해도 아이폰은 압도적이었죠,  아이폰4가 출시되면서 다시한번 바람몰이를 하고 있는데요. 미대륙이나 전세계 관점에서 아이폰은 현재 어떤 입지일까요..?   관련한 흥미있는 그림이 있어 소개해 드립니다.


아래 그림은 billshrink.com 에 게시된 그림입니다.


아이폰은 현재 유럽시장보다는  미대륙, 특히 북미시장에서 강세입니다. 북미시장에서 아이폰은 28% 2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2009년 부터 성장세를 보면 7%로 1위인 블랙베리가 2%하락한것과는 대조적입니다. 하지만 이어 2009년 하반기 3개월간 판매된 스마트폰 점유율을 보면 안드로이드에도 밀려 3번째 입니다. 또한 2009년 부터 성장세로 보아도 안드로이드가 11% 성장새로 아이폰보다 빠른속도로 사용자를 확보해 나가고 있습니다.

  사용자 충성도 측면에서 보면 기존 아이폰 사용자들은 89%가 아이폰을 사용하겠다고 하고있어 블랙베리나 안드로이드 사용자보다는 훨씬 재 구매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이것은 앱다운로드 비중에서 보아도 알 수 있을듯 합니다. 2009년 전체 스마트폰 앱시장에서 애플이 아이폰은 99.4% 이며 다른 OS들은 모두 합쳐도 불과 0.6% 수준입니다. 물론 2010 년에 안드로이드 용  앱시장 급격한 성장을 하고있다는 점은 고려해야겠지만 현재 실제사용자입장에서도 아이폰용 앱과 갤럭시S용 앱을 비교해봐도 아이폰쪽이 압도적인것은 사실입니다. 이러한것도  아이폰사용자가 다시 재구매 의사를 밝히는데 영향을 미칠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마지막 차트를 보면 전세계 스마트폰시장이 뜨겁게 달구어지고 있는것은 사실이나 전체 휴대폰시장에서 애플의 입지는 2%정도 밖에 되지 않네요.하지만 이것은 애플의 아이폰이 영향력이 적다기 보다 스마트폰 점유율 자체가 휴대폰전체시장에서 아직은 낮은 비중임을 고려해야 할것같습니다.

 올 연말 안드로이드 프로요가 실제 기기들에 어느정도 업데이트를 마치고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우폰7이 등장하게 되면 아이폰이 스마트폰 시장을 선도하면서 누렸던 호시절도 한풀 꺽기는건 어쩔 수 없을듯 합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IT2010. 9. 16. 16:53

 다양한 스마트폰/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 관련 전시회가 열리네요. 올해가 첫 시작인듯합니다.

스마트폰 관련 업에 일하시거나 아니면 개인이더라도 스마트폰 활용도를 높여보고 싶으신분들은 한번가보는 것도 좋을듯합니다.




  지금 기간에는 스마트폰 앱 개발자나 관련 업체들의 신청을 받아 해당 전시기간에 같이 참여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앱월드 엑스포를 참관하실분은 지금  사전등록을 해두세요 --> 등록하기로


그리고 같은기간 KES 2010( 한국전자전 ) 도 열리네요...  예전에 코엑스에서 하다가 킨텍스로 옮기후로 몇년째 못가본것 같은데 이번에는 앱월드도 같이 한다니 보게될것 같습니다.



한국전자전 사전등록 하기 --> 등록하기로


이번 한국전자전도 소비가전에 다양한 제품들이 보여지겠지만   아마 추측컨데  독일에서 열렸던 IFA 2010가 유사하게 스마트TV 와 같은  스마트디바이스 들도 선보이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혹  갤럭시 탭도 볼수있지 않을까요?  ㅎㅎ)

관심있는 분들은  앱월드와 한국전자전을  각각 등록하셔서 참관해보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마트폰/추천앱2010. 9. 13. 20:25

  KT가 최근 쇼내비를 출시했습니다.  출시하자마자 많은 사람들이 일시에 몰려 내비게이션 데이터(맵 정보 등)을 내려받다 보니 서버에서 감당이 안되는 상황까지 있었는데. 어제 쇼내비를 결국 받고 사용까지 해보았습니다. 지난주 갤럭시s를 통해서 SKT의 티맵(T map) 내비게이션을 사용해본터라 무척이나 궁금했습니다. 

  아이폰용 쇼내비 사용구간은 먼저 테스트해봤던  갤럭시S와 동일한 목적지를 다녀오는 왕복 (10Km)정도  안양 시내 주행  비교 입니다.  장시간, 장기간 사용이 아닌관계로,  보다 다양한 상황을 겪어 보진 못한상태이긴 하지만 나름 느껴지는 내용이 있어  혹 스마트폰구매를 앞두고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앱에 관련한 정보를 사전에 얻고자하는 분들을 위해 빠른 공유를 하고자 정리해 봅니다.   중간에 전용 내비게이션인 아이나비(iNAVI)에  대한 비교느낌도 조금씩 넣었습니다.

각각 테스트 스마트폰은 쇼내비는 아이폰3GS,  T map 은 갤럭시S 입니다.

첫번째, 메뉴비교


1) 쇼내비 메뉴 입니다. 일반메뉴와 빠른메뉴로 되어 있습니다.
01
+

  처음 봤을때 느낌은 아이나비스럽다였습니다. 아이폰이 갤럭시S 등에 비해 상대적으로 작은 화면(3.5인치)를 가졌지만 메뉴를 크고 깔끔하게 가져가서 보기에 시원하다는 느낌입니다.

2) T-map 메뉴입니다.


주로 필요한 메뉴를 한페이지안에 담아 두었습니다. 갤럭시S 와 같은 큰 화면의 안드로이드 폰인경우에는 한번에 볼 수 있어 유리해 보입니다.



두번째, 목적지 검색



1) 쇼내비 검색입니다. iOS의 자체 키보드를 표시해주어 쿼티자판이 보입니다.
01

기본적으로 전국검색을 지원하고 지역별 검색 범위를 좁힐 수 도있습니다. 만일 전국검색을 해서 너무 많은 후보지가 검색되는경우에는 지역을 설정하도록 메시지가 표시됩니다.


2) T map 검색 화면입니다.
01

  자판은 안드로이드폰 설정에 관계없이 한글입력은 천지인(?) 입력 방식입니다.입니다.(OS 설정에는 쿼티로 했어도 동일합니다.) 입력모드라고 있는데 누르면 영문쿼티자판이 나옵니다. 그리고  명칭검색을 할경우 검색 범위에 "전국"은 없군요 특정 시,도를 선택해야합니다.(다음페이지로 가도 없습니다.^^) 자체 자판이다보니 한템포 느린듯한 반응도 약간 아쉽습니다.


세번째, 검색 소요 시간


1) 쇼내비는 내부에 미리 다운로드 받은 DB정보를 이용하여 2~3초 내 검색완료됩니다.
   검색범위 전국으로 하고 "서울역" 검색시 3초 소요되었습니다.

2) T map은 목적지 검색시 서버에 요청하게 되며
   검색범위 서울로 하고 "서울역" 검색시 9초 소요되었습니다.

T map 에서 검색화면




T map은 자체 내비게이션 프로그램에서 검색이 되는것이 아닌 서버로 부터 검색 결과를 얻어오는 방식이다 보니 발생하는 시간차이로 보입니다.



네번째, 경로 찾기

1) 쇼내비는 경로 검색시 거의 항상 2초 내외로 마치는 군요. 서버쪽에도 일부 확인을 위한 통신을 하는지 한차례 서버응답이 없다는 메시지가 떴었습니다. 검색은 자체 DB로 하지만 서버쪽인 인증등의 확인을 하는게 아닌가 싶네요





2) T map은 여러차례 같은 장소에서 동일목적지 검색을 시도했을경우 7~15초까지 데이터 통신상황등에 따라 시간 편차가 컸습니다.


  다양한 교통상황에 따른 테스트를 하고 싶었지만 일이 커질듯(?) 하여 기본으로 설정된 검색 결과만 비교 해보았습니다.  실제 경로 선택의 우월성등은 따져보지 못했습니다.

다섯번째, 주행 안내

 먼저 주행중에는 안전상, 정밀한 시간측정등은 할 수 가 없어서 전반적인 느낌으로 말씀드릴 수 밖에 없는점을 양해 해주시기 바랍니다.

1) 쇼내비 주행 화면입니다. 세로 모드에서 실 주행도중 정차했을때 캡쳐한 화면 입니다.
0123

 쇼내비에서는 교차로등에서는 확대된 화면으로 표시되고 직선주행등의 상태에서는 축소되어 전체적인 진행방향을 파악하기 쉽도록 자동으로 배율 조절되어 편리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다만 전용 내비게이션인 아이나비와 같은 빠릿한 느낌은 조금 없었습니다.

2) T map 은 아래 그림은 모의 주행화면입니다.  안드로이드폰은 폰 자체 캡쳐기능이 없어서 주행중 캡쳐가 불가하여  별도캡쳐한 모의 주행화면과 실제 주행시 느꼈던 점을 말씀드리겠습니다.

01


T map의 안내 속도는 쇼내비와 비슷한 수준입니다. 운행자체에는 크게 무리는 없습니다. 분기점과 같은 중요한 갈림길에서는  위 캡쳐화면처럼 실제도로와 유사한 그림으로 보여주어 편리합니다.


여섯번째, 돌발상황! 경로 이탈 후 재탐색, 비정상 종료

    어떻게 보면 개인적으로 가장 중요하게 보는 부분입니다.  초행길을 가다보면 차선변경등이 여의치 않아 어쩔수없이 경로이탈을 하게 되는경우가 종종있습니다. 이때에는 재빠르게 경로를 재탐색해주어 운전자에게 불안감을 주지 않아야 하기때문입니다.

  그런데 여기서 앞서 네번째와 같은 소요시간이 발생하게 되어 T map같은 경우는 좀 문제가 있었습니다. 실제로 T map 운행중 크게 굽어진 길을 돌아 들어가자 T map은 경로이탈로 보고 재탐색을 시도 했는데 문제는 소요시간이었습니다. 거의 10초 이상 안내를 받지 못하는 상황이 되고 말았으며 불안한 상황이 되었습니다. 다행이 서버연결에는 문제가 없었지만 만일 아래와 같은 상황이 발생하면 정말 난감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T map 검색 장애화면



쇼내비경우에는 경로 이탈을 한 경우에도 자체 DB를 검색하는 형태라서 빠르게 다시 찾아주는 이점이 있었습니다.  다만 쇼내비가 아직 초반이어서 그런지 운행중 갑자기 종료되버리는 현상이 한차례 있어 역시나 불안한 상황이 있었습니다.


정리

주요 항목 비교



  전체적으로 쇼내비의 경우
에는 아이폰에 최적화된 느낌을 받았습니다.  가로세로 화면 모드 전환을 지원하고 정전식 스마트폰 특유의 멀티터치를 이용한 맵의 확대축소를 지원하는 점도 맘에 들었습니다. 그리고 자체 DB를 사용해서 빠른 검색 처리도 좋았습니다. 다만  아직 초기 버전이어서 인지 중간에 멈추는 현상이 발생하여 다소 불안한 점은 빨리 해결해야 할것으로 보입니다.

 T map 의 경우에는 휴대폰시절부터 사용하는 내비게이션을 안드로이드에 그대로 포팅한 느낌입니다. 안드로이드 OS장점을 거의 살리지 못했으며  갤럭시S 와 같이 충분한 성능이 스마프폰에서 사용하더라도 전체적으로 다소 느린듯한 느낌이 있습니다. 
   주요개선 필요사항으로 자판입력 부분은 사용자에게 편리자판을 선택가능 하도록 안드로이드 OS 자판을 지원하도록 하고, 가장 중요한 경로검색도 스마트폰인경우에는 DB조회들은 스마트폰내에서 처리가능하도록 하여 정말 내비게이션 다운 내비게이션으로 거듭나야 할것 같습니다.  

  그리고 두 회사에 바라는 점중 하나는 각 회사의 실제 서비스 사용자 인증을 위해서 서버를 통한 사용자 체크를 하더라도 이는 최소화해야 하며 실패시에는 자동으로 시도하도록 수정하고 운행중에는 교통정보등이 아닌 이상 서버조회는 없어야 할것으로 보입니다. 



   스마트폰 또는 휴대폰용 내비게이션은 전화기능에 얹어진 내비게이션이라는  태생적 한계때문에 운행중 전화가 오는 경우등 때문에 사실 전용 내비게이션의 독립적 우월성은 따라 갈 수 없겠지만  스마트폰위에 얹어져 있다는 점으로 인해 데이터 업데이트에 있어서는 매우 편리하여, 편리한 유지관리를 선호하는 분들에게는 좋은 선택이 될 수 도 있습니다. 

  끝으로 개인적으로는 처음 내비게이션 활용사용했던게 SPH-4300 이라는 윈도우모바일이 설치되어있던 삼성의 스마트폰(일명 사사미)이었습니다. 당시에는 아이나비를 설치해서 이용했었으나 휴대폰을 교체하면서  전용 아이나비 내비게이션을 구매하기전까지는 참 잘썼던 기억입니다.  

  각각 출시의 시기에 따른 차이와 통신사의 정책에 따른 차이는 있을 수 있겠지만,  앞으로 쇼내비나 T map 모두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를 통해서 사용자들에게 좋은 내비게이션 앱이 되었으면 합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티맵

    최근에 갤럭시 S 티맵 2.0버전으로 업글됬습니다

    그 버전으로 비교를 하셔야 할듯

    2010.09.15 17:26 [ ADDR : EDIT/ DEL : REPLY ]
    • 말씀감사합니다...

      2.0업데이트후 비교도 올려보겠습니다.

      방금 업데이트 해봤는데.. 절차는 무지 어렵네요. ㅎㅎ

      2010.09.15 19:53 신고 [ ADDR : EDIT/ DEL ]
  2. 가르시아

    글쎄요. Show Navi로 검색하니까 짜증만 솟던데. 대체 어떤 서버에서 그런 검색결과가 나오는지..
    초성검색도 안되던데요.
    T map이 느리다고 생각해본적없습니다. . Show Navi는 맵이 나브텍이라 TPEG DATA를 최적화 시키지 못한다고 합니다. 단순 경로만 받아오니 당연히 로딩속도가 짧은 겁니다.
    밀리더라도 조금만 돌아가는게 차가 밀려서 버려지는 연비보다 좋다고 생각되는데요?
    경로이탈시재검색은.. 글쎄요,, 퍼니로그님만 그러시는지 몰라도 GPS 오차를 생각해서 10초이내로
    재탐색 되는거라면 그렇게 느리다고 생각되진 않습니다. 서비스이용지연은 워낙 많이들 사용하니 한번씩 안될때가 있는거죠..
    아이폰의 최적화...글쎄요 KT에서도 안드로이드폰이 나오는데 쇼네비를 그 다양한 단말사가 내놓은 안드로이드폰에 포팅해보라고 해보세요 ㅋㅋ 어차피 똑같습니다.
    데이터 무제한이 아니고서야 일정 데이터량이상 사용자에게는 요금이 붙는다던데..그게 어떻게 공짜인지도 모르겠습니다. T map 쓰면서 데이터사용량이 증가한걸 거의 못 본것 같습니다.
    굳이 T map의 불만이라면 차선안내정도밖에 없습니다. 3차선으로 주행하라던가 이런식으로요.
    IME도 좀 힘들긴하죠. 아이폰이야 워낙 Support해주니까요..안드로이드는 또 그렇지 못한듯..
    OS에 따라 단말사에 따라 상황이 다를뿐입니다. 티맵님말씀처럼 2.0으로 업그레이드해보세요~
    절차는.. 어렵죠-_-. 안드로이드가 쓰레기라서 그런것뿐.

    2010.09.16 10:59 [ ADDR : EDIT/ DEL : REPLY ]
    • 말씀하시기 전에 티맵 2.0 보니까 환골탈태 했더군요... 기존 티맵이 문제가 있다는 반증으로 보입니다.

      티맵 2.0은 아직 제대로사용해보지 않았지만 속도가 빨라졌더라구요.
      (쇼내비 처럼 내부 DB를 많이 활용하는 형태로 바뀌었더라구요. 그래도 쇼내비보다는 좀 느립니다. 서버와 통신이 좀 있어서.)

      그리고 기존 티맵에 대한 불만있는 사용자들이 많던데요. 검색때문에.. 아마 개발사도 아는 문제로 보이고 이번에 그래서 싹 바꾼것 같습니다.

      구체적인 티맵 2.0 과의 리뷰도 기대해 주세요. 쇼내비도 개선해야 할점은 분명히 있구요.. 다만 스마트폰에 최적화했단는 점은 우선 높이 평가하고 싶습니다.

      2010.09.16 12:11 신고 [ ADDR : EDIT/ DEL ]
    • 지나가다2

      쇼내비 초성검색 됩니다. -_-;;
      사용 안해보신것처럼 말씀하시네요..

      저도 Tmap 쓰면서 쇼내비 받았는데 제 관점에서는 아직까지 Tmap이 더 좋습니다. 내비의 가장 중요한 부분인 '빠른길 안내' 부분에서 쇼내비는 아직 입증되지 않았죠. 그 노하우 금방 따라잡을 수 있을지도 모르겠구요.

      하지만 쇼내비도 분명히 장점이 있구요, 본 리뷰에서 잘 부각시켰다고 보는데요.

      초기 구동시 출발하기 전이니까 느린건 뭐 저도 크게 불만 없는데요, 경로이탈 시 답답한점 많습니다. Tmap 쓰면서 고속도로에서 안내멘트 놓혀서 출구 놓히고 재탐색하는 도중 2번째 출구 놓히고, 놓이니까 아까 거기로 나가라고 하고.. 10초면(사실 10초 넘어요) 저같은 길치에게는 치명적입니다.

      최적화 문제도 그렇죠. SK에서 만들었는데 안드로이드 잘못이라는게 좀 -_-;; SK보고 아이폰용 Tmap 만들어보라고 하시죠. 쇼내비만큼 할수있나. 게다가 2.0에서는 좋아졌다니.. 결론은 2.0만큼 할 수 있었는데 여건상 1.0으로 일단 출시한것 같은데요. 원글님 이야기는 비교 대상인 "1.0에 비해 쇼내비는 최적화 되어있다"인데...

      저도 Tmap 팬이지만, 잘한건 잘한거예요. 잘한건 뭘 잘했냐고 하고 못한건 안드로이드 잘못이고.. 좀 삐리리 합니다.

      2010.09.17 10:32 [ ADDR : EDIT/ DEL ]
  3. 지니가다

    가르시아님 댓글을보면 처음 말과 뒷말을 완전히 바꿀 수도 있을거 같네요. 단순경로만 받아와서 로딩시간이 짧다. 중요한건 단순 경로 아닌가요? 빨리 길찾아서 갈 수 있게 해주면 더 좋은거죠. gps 오차를 생각해서 10초내로 재검색되면 좋은가요?? 10초동안 다른길로 들어서도 과연 괜찮을까요?? 쇼나비 아이폰용으로 나온 겁니다 지금까진 없었구요 다른 Mobile OS에 포팅한다는 얘기도 없어요. 왜 혼자 오바 하시는지???전혀 논외의 얘기를 하시네요.. 그리고 실시간 빠른길이나 무료도로 고속도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 님이 안써봤으면 모르겠지만 써보고 그런 소릴 한다는건 한글을 못읽거나 인식장애가 있거나 눈에 문제가 있나보네요. 제가 이런식으로 댓글을 달면 기분나쁘시겠죠. 그런데 열심히 써보고 리뷰한 사람의 글에와서 처음부터 대체 어떤 서버에서 그런 검색 결과가 나오냐니... 지나가던 제가봐도 기분이 나쁘네요. 글쓴이는 어디 다른 사설서버를 놓고 테스트 했답니까?? 난 어찌해서 T Map이 좋더라 하는 댓글은 상관없지만 첨부터 감정적인 말이 들어가면 돌아오는 말도 감정적일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하네요.

    2010.09.16 12:05 [ ADDR : EDIT/ DEL : REPLY ]
    • 말씀 감사합니다...

      저도 비교 해보기전에는 티맵이 훨 좋을줄 알았는데..

      어째든 티맵도 2.0은 제가 비교한 문제점들이 많이 개선된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2.0에서도 여전히 멀티터치및 자체 키보드가 안되는점은(사소 할수도 있지만) 아쉽습니다.

      2010.09.16 12:13 신고 [ ADDR : EDIT/ DEL ]
    • 가르시아

      T map이랑 쇼네비를 다 써보시고 이런 댓글을 남기시는지 모르겠네요. 전 둘 다 써봤습니다.
      사설 서버라.. 제가 말하는건 KT에서 만든 서버인데요? 명칭검색마저 제대로 안되는데 어떻게 그게 네비라고 할 수 있는지부터가 의심이 되는데요?
      그리고 GPS를 제대로 알고 그러시는지..
      쇼네비는 경로이탈하니 어플 난리도 아니던데요? 아이폰4에서는 워낙 H/W가 좋으니 뭐 잘되겠죠.
      그리고 길안내에서는 물론 단순경로가 좋죠. 누군들 빨리 안가고 싶을까요? 하지만 TPEG을 최대한 활용도 하기 어려운 맵을 가지고 네비를 만들었다는건 서울이나 경기도 도로상황에 대한 대처가 늦은거죠. 운전 안해보셨어요? 가다가 섰다가 밀리고 가다가 섰다가 밀리는게 연비가 좋을까요? 그냥 조금 돌아가더라도 신호등인터럽트 제외하고 쭉 주행하는게 좋을까요?
      KT가 아이폰용으로 내놓았다는건 아이폰을 쓰고 싶지 않는 사람들은 쓰던 말던 너네들 알아서해라라는 처사입니다. 내놓을려고 런칭했으면 안드로이드용으로도 당연히 런칭을 했어야죠.
      지나가다님의 댓글은 기분나쁘다라기보다, 꼭 쓰지도 않는 사람이 욕은 더 한다라는 분같습니다. 전 더 쇼네비를 비판할 수 있어요. 퍼니로그님의 리뷰에 대해 댓글을 달았던 것은 전혀 다른 OS의 UI를 적용하는거에 대해서 이야기하셔서 댓글을 단것입니다. iOS가 왜 유명할까요? 직관적UI 때문이 아닐까요? 안드로이드UI도 단순하다면 단순하지만, 여러가지 기능제공을 위해서는 이렇게 할 수 밖에 없어 보입니다. (T map2.0기준입니다)

      2010.09.16 13:13 [ ADDR : EDIT/ DEL ]

IT2010. 9. 12. 09:43
SKT 데이터 무제한에대한 비판을 했던 KT도 결국 시행을 시작했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은 아마도 SKT의 WiFi 쫓아다니지 말라는 광고가 꽤나 선정적(?)으로 자극을 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아래 광고 참고)

출처 KT Show


KT는 Show 사이트에서 공지를 통해 9월 10일 0시부터 시행에 들어간다고 발표했습니다.

내용을 요약하면 월요금 5만5천원제인 i밸류 부터 무제한데이터를 제공하고 SKT와 마찬가지로 망과부하지역에서는 일 기준 사용량 초과시에는 QoS 제어를 통해 데이터이용에 제한이 있다는 내용도 포함하고 있습니다.  한편 SKT와 m-VoIP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이 없어 현재로선 특별한 제약은 없는 것으로 보입니다.(KT 쪽에서는 이부분이 공식하는것은 섣부른 일일 수 있어 당분간은 시장 상황을 지켜 보지 않을까 싶네요)

KT Shows는 SKT보다 유리한 WiFi 망과 함께 더블무제한이란 타이틀로 홍보하고있어 사용자들에는 보다 더 효과가 있지 않을까 싶긴합니다.


아래는 선전포고한 SKT 광고와


맞받아친 KT Show 광고 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스마트폰 도입되면서 은근히 요금이 올랐다는 느낌이 듭니다.
    휴대폰 요금 가족이 많으면 무시하지 못하죠.
    물론 가족단위로 묶으면 된다지만 통신사별로 각 각 가입이 되어있어
    통합도 쉽지않은 형편입니다.ㅠㅠ

    2010.09.12 11:04 [ ADDR : EDIT/ DEL : REPLY ]
    • 예... 통신사는 많은 돈을 벌고 있습니다. 24개월간 안정적으로... 전체적인 요금 기준이 보통 5만원 넘어 가는 추세가 되버려서...

      2010.09.12 15:09 신고 [ ADDR : EDIT/ DEL ]

IT2010. 9. 8. 10:31
  삼성은 갤럭시S 등에 적용한 Cortex - A8 기반 허밍버드(SPC5111)이후  다른 ARM 기반 코어 경쟁업체들이 Cortex-A9 MPCore 기반의 새로운 프로세서 출시 예정 소식을 전할때 잠잠하고 있었는데요. 드디어 삼성쪽에서도 소식도 나왔네요.  새로운 프로세서의 코드네임은 the Orion 이라고 합니다. 

출처: www.samsung.com



  이하 삼성의 새로운 모바일 듀얼코어 프로세서인 오리온의 스펙입니다.


  • Dual-core Cortex A9 architecture
  • 45나노 공정의 저전력 프로세서
  • 1 GHz clock frequency
  • 64 kB L1(32kB data + 32kB instruction) cache + 1 MB L2 cache
  • GPS 모듈 온보드 내장
  • 30fps 1080p Full HD 영상 재생 지원
  • 기존 프로세서(삼성) 보다 5배 향상된 3D 그래픽 처리 능력
  • 3개의 디스플레이 지원 컨트롤러 내장
  • 저장장치 인터페이스로 Flash 메모리는 물론 SATA (SSD, HDD 연결을 위한)  까지 선택 지원.
  • LPDDR2 or DDR3 지원


  스펙을 보면 다른 경쟁 프로세서들이 1.5Ghz 로 가는데 비해 1Ghz로 낮지만 전력소비를 줄이기 위한것으로 보이고 주파수 높이는정도는 별로 어려운 문제는 아닐 겁니다.

   그리고 특이한게 GPS를 온칩(내장)했네요.  디스플레이 관련해서는 디바이스 자체에 동시에 2까지 지원하면서 외부로 HDMI 1.3a 연결을 통한 영상출력까지 가능하다고 합니다. 그리고 새로운 스냅드래곤 프ㅗ세서인  QSD8672 처럼 DDR3를 지원하고 저장장치용 SATA 인터페이스까지 선택이 가능해  스마트폰 뿐 아니라 넷북까지도 사용하는데도 용이 할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상세히 밝히지는 않았지만 관심이 가는것은 3D 그래픽 지원부분 입니다. 기존 프로세서 보다 5배 향상되었다고 하는데 비교대상이 만일 허밍버드에 들어간 PowerVR SGX540이라면 실로 충격적입니다. 현재로서 허밍버드에 들어간 GPU가 최강 수준이기 때문입니다. (드로이드X나 아이폰4의 그것 보다도)

삼성은 해당 프로세서를 일부 고객사들에게 올 4분기부터 공급하고 내년상반기에 본격 양산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로서 TI(텍사스인스트루먼트)의 MAP4430/4440, ST에릭슨(ST-Ericsson)의 U8500, 엔비디아(Nvidia) Tegra2, 퀄컴(Qualcomm)의 스냅드래곤(Snapdragon) 8X72 시리즈에 대응하는 삼성이 또한 the Orion 으로 치열한 시장경쟁에 나서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인텔에게도 또한 넷북 프로세서 시장까지 위협하는 경쟁자들이 늘어나는 것으로 보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im

    오타 있어요

    프ㅗ세서 라고요

    2010.12.07 16:11 [ ADDR : EDIT/ DEL : REPLY ]

스마트폰/관련소식2010. 9. 2. 23:35

 애플이 아이팟터치4 를 발표하였군요. 아이팟터치4의 막강 성능 때문에 아이폰4를 구입하려던분 또는 갤럭시S를 구입하렸던 분들 중에 갑자기 고민 될 수 도 있을것같습니다.

새로운 아이팟터치 4 가 아이폰4 와 비교해서 어떤점이 다른건지, 전화통화,SMS 가능 여부만 다른것인지 정리 해보았습니다. 더불어 갤럭시S 와도 비교해서 3가지 종류중 어떤걸 사야할지 고민되는 분들을 위해 쉽게 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이하 아이폰4 와 아이팟 터치 4 스펙입니다.


주요 기능적 차이가 있는 부분에 보라색으로 배경색을 넣었습니다.

  보시면 새로운 아이팟터치에서는 GPS 센서가 없고  스틸촬영시 1백만화소급 정도인 960x720 해상도 화상이 최대 입니다.(720p 동영상 해상도가 1024 x 720 이라고 볼때 본래 기능 제한 시킨듯합니다.) 그리고 LED 플래시가 없는 정도가 가장 큰 차이점입니다.

(* 추가로 9월9일  iFixit 으로 부터 확인된 바 의하면 아이팟터치 4 의 메모리는 256MB라고 하는 군요)

GPS활용이 적고 정지화상 촬영을 별로 안하시는분들에게는 아이폰4와 동일한 프로세서와 저렴한 가격이(8GB 는 31만9천원, 32GB는 42만9천원 64GB 56만9천원) 유혹이 될 수 도 있을듯합니다.

  아이폰4의 경우와 비교하면  아이폰4가  16GB 모델이 81만4천원 32GB 94만6천원 이므로 거의 절반 가격 수준입니다.(물론 아이폰4는 보조금이 있긴 하지만요) 

그리고 갤럭시S 와 아이폰4를 고민하시는 분들에 새로운 아이팟터치는 보완제(?)로 선택할 수 도 있을 듯 합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는행인

    아이폰은6축아닌가여..

    2010.09.03 10:27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런줄 알았었는데 애플 사아트 공식 자료를 보니 3축이더라구요.

      http://www.apple.com/iphone/specs.html 참고하세요

      2010.09.03 10:48 신고 [ ADDR : EDIT/ DEL ]
    • 저도 지나가는 행인

      6축 맞습니다. 자이로 3축, 가속도 3축 해서 6축입니다.

      2010.09.03 11:10 [ ADDR : EDIT/ DEL ]
    • ㅎㅎ 네 어째든 자이로스코프 3축은 맞는거네요.. 그리고 아아핏터치4 도 동일하구요...

      하긴 다르면.. 게임같은 앱적용이 곤란하겠지요.. 중요한건.. 아이팟터치4,아이폰4이 동일하다는거겠죠..

      2010.09.03 12:07 신고 [ ADDR : EDIT/ DEL ]
  2. 오카

    디스플레이 패널의 차이점도 있다고 하더군요.

    2010.09.03 10:46 [ ADDR : EDIT/ DEL : REPLY ]
    • 관련한 얘길 저도 듣긴했는데요(iphone 4는 IPS이고 ipod touch 4는 TN 이라는 등의) 애플의 공식적이 내용이 아니라서요...

      2010.09.03 14:05 신고 [ ADDR : EDIT/ DEL ]

IT2010. 8. 30. 15:46
 



 SKT 가 8월 26일  방통위로 부터 데이터 무제한에 대한 허가를 받으므로써  KT와 전면 싸움을 예고 하고 있습니다.

  SKT는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를 통해 노리는 것들이 있습니다. 초단기적인 전술적효과부터 장기적 시장 선점까지에 전략적 변화 시도로 보입니다.



초단기적 효과, KT 아이폰4 김빼기
   
  SKT 데이터 무제한 출시를 통한 KT의 아이폰4 가입대기자들에 대한 발돌리기 유혹입니다.  다만 기대했던것보다 한발 늦게 방통위 허가가  나와 타이밍을 좀 놓친감은 있으나, 이후 아이폰4와 갤럭시s 를 비교하면서 요금제까지 따져보는 사용자들에게는 분명 적잖은 영향을 미칠겁니다.


단기적 효과, KT WiFI Zone 에 대한 무력화
  이미 SKT 콸콸콸 광고에서도 나오지만, KT가 열심히 광고중인 무료인터넷을 위한 WiFi Zone을 확보 의미가 퇴색 되버릴것입니다. 지하철에 WiFi 가 되게 하겠다는 KT, 이미 지하철에서 데이터 무제한 이용이 가능한 SKT가 되는 거죠.

중기적 효과, 와이브로 및 에그(와이브로 To WiFi 전환)에 대한 성장방해 및 지방 와이브로 불가 사용자에 대한 흡수

  KT는 와이브로서비스를 WiFi로 바꾸어주는 에그(Egg) 단말기에 대해, 시장이 긍정적 반응함에 따라 에그2도 출시했습니다.  사용자들은 아이팟터치나 아이패드와 같은 3G망에 접속할 수 없는 단말기에서의 완벽한 조합처럼 여기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이제 스마트폰웹 뿐아니라 테더링을 통한 노트북 , 아이팟터치, PMP 등을 에그2처럼 동일하게 (당장 속도는 와이브로 보다는 좀 느리지만)  인터넷 접속이 가능 하도록 해줍니다. 즉 SKT스마트폰은 KT 에그기능까지 하게 되는것이죠. QoS 통제 대상에서도 웹서핑에 대한 제한은 없었으므로 충분히 대체할 수 있을것입니다.  또한 KT가 현재 수도권 중심으로만 와이브로가 가능 하다는 점 또한 SKT 데이터 무제한의 전국가능에 비하면 한계점이 되버립니다.

중장기적 효과, m-VoIP를 통한 이동전화및 유선 인터넷전화에 대한 자살폭탄!

  m-VoIP는 당장은 SKT 이동전화 수요는 물론 SKT브로드 밴드 인터넷 전화도 손실이 있습니다.  하지만 LG 인터넷전화나, KT 인터넷전화 및 유선전화는 훨씬 더 많은 타격을 받습니다.(왜냐면 이들의 이동통신과 차별되는 장점은 같은 유선간 가장 저렴한 통화방법이었기 때문입니다.하지만 무선에서 유선으로 더싸게 통화가 가능해 집니다.) 그래서  내부의 일부 희생을 따르나 적들에게는 훨씬 큰 피해를 안기는 자살폭탄입니다. 더욱이 제살깍기 같은 m-VoIP는 글로벌 추세입니다. 어차피 깍아야 할 살이라면 먼저 깍아 상대에게 혼란을 주는것도 나쁘지 않겠지요. 

장기적 효과 LTE 시장 조기 활성화 토대 마련.

  2G시장은 확실한 우위를 점했던 SKT가 3G (WCDMA)에서는 KT에 한발 늦은 기억이있습니다. 이에 4G인  LTE 도입에 서두르고 있는 SKT가 향후 LTE 시장이 개시되었을때 조기 시장점유율을확대하려면 LTE 경쟁은 기존 3G망이 될것입니다.(3G확산의 최대적은 2G 이듯) 따라서 사용자 이동을 빠르게 하려면, 소비자들이 LTE로의 이전에 대한 필요성을 느껴야 합니다. 즉 4세대 이동통신통신 기술인 LTE 대용량 데이터 필요성을 느끼도록 해야 하는 것이죠. 그럼 당연하게도  3세대에서 소비자들에게 풍족한 무선 데이터 허용을 통한 다양안 활용의 맛을 길들여 놓는것이 좋습니다.


이들 효과들 중에서도 SKT의 무제한 데이터서비스의 시작의 핵심은 다섯번째 LTE 조기 활성화를 위한 준비에 있습니다. 왜일까요?

 SKT는 궁극적으로 KT가 하고있는 멀티 단말기반 데이터 네트워크를 하나로 통일시켜 소비자가 인식하는 데이터 망에 대한  프레임를 바꿀작정이다!

   KT는 그 동안 유선전화, 유선인터넷, 네스팟, 와이브로, 이동통신망을 적당히 간극을 유지하면서 보완제로 보이도록 유지시켜왔습니다. 이로인해 소비자들은 결국 같은 인터넷(TCP/IP) 네트워크 서비스를 이용하면서도 각각의 상품을 별도 구매해야 했습니다.  SKT도 한때 이러한 비즈니스 모델(?)이 나빠보이지 않았습니다. 따라할까도 했었죠. 와이브로에 발을 담그고, 하나로 통신도 인수하고, WiFi 망도 구축해봤습니다. 그래서 KT와 같은 공룡이 되려고 했지만 이미 시작이 늦어 결국 어느것에도 우위를 점할 수 없다는 것을 깨닫고 그들이 유일한 1위인 이동전화네트워크를  통해 완전한 시장 재편을 시도 하는 것입니다.

   결국 4세대 시장이 열리면(이론적으로 정지시 1Gbps 속도나 되므로 인해) 기존 유선인터넷 시장도 존립이 위험해 집니다.  무선으로 유선과 차별없는 수준의 서비스를 누릴 수 있다면 굳이 유무선을 각각 구매 할 필요가 없어질 것입니다. 그리고 당연히 WiFI, 와이브로는 (물론 WiMAX 가 대세 반전을 일으키면 다르겠지만) 그 옛날 삐삐 신세가 될것입니다.

 이런 상황을 KT가 먼저 할 수 있을까요? 적어도 이런 (KT 자칭) 보완제들에 대한 투자금액이상을 회수하고 여유돈이 남아 돌지 않는 한 쉽지 않은 일입니다. 하지만 SKT에게 4세대는 KT의 무기들을 일시에 무력화 시켜버릴수 있는  기회인것입니다. 문제는 소비자의 시각 변화입니다. 무선네트워크가  그냥 짬짬이 하는 인터넷용이 아니라 메인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을 하게 만들어야 하는 것이죠. 4세대 시장이 앞으로 몇년 뒤가 될지 모를일이지만 2010년 8월 26일의 방통위 데이터 무제한 허가는 이를  당겨주는 불씨가 될 것입니다.   4세대 꿈의 네트워크는 기술의 문제가 아닌 비즈니스 문제이기 때문에요.

   다만 이번 SKT의 시도가 QoS를 빌미로 생색내기 데이터 무제한으로 그친다면. 그게 결국 SKT의 한계가 되버릴 것이며, KT에게는 홍보용 자료가 될것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뭐가 됐든 사용자들은 착한가격으로 무선인터넷을 자유롭게 접한다면야 대 환영입니다..ㅎ
    물론 그로인해 독점이 된다면 안돼겠지만요...ㅎㅎ

    2010.08.31 16:59 [ ADDR : EDIT/ DEL : REPLY ]
  2. 맞습니다.. 사용자입장에선... 이번에 SKT가 제대로 무제한을 보여줘서 KT를 자극하여, KT 도 무제한하고, 전통신사 무제한 하고, LTE이든 WiMAX든 빨리 4세대 되길 바랍니다. 말씀 감사합니다.

    2010.08.31 17: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스마트폰/관련소식2010. 8. 25. 14:49

  스마트폰계의 3인방이 만났습니다. 스마트폰에서 가장 많이 쓰는 기능인 인터넷 웹브라이징 속도 비교를 위해서요. 특히나 마이크로소프트가 윈도우폰7 에서 새롭게 태어난 모바일 IE 속도를 알아볼 수 있는 영상입니다.



테스트는 Pocketnow.com에서 진행되었으며 처리 속도의 비교의 관점은 4가지 입니다.

1) 렌더링
2) 확대축소
3) 스크롤링 화면처리
4) 가로 세로 화면 전환

   테스트 방법은 세대를 나란히 놓고 동일 사이트에 대해 북마크를 손으로 동시(?)에 터치해서 실행을 하는 식이라 아주 공정하기는 힘들겠지만 현저한 차이를 보이는 부분에 있어서는 확인이 가능합니다.




 영상의 진행 순서대로 정리해보면 맨 처음 Pocketnow.com 접속테스트에선 근소하지만 윈도우폰7, 아이폰4, 넥서스원 순서로 끝났습니다. 두번째 engadget 에서는 아이폰4, 넥서스원, 윈도우폰7 순서로 끝났습니다.

중간에 화면전환(Landscape,Portrait) 속도에서는 윈도우폰이 가장느리네요.

마지막 아마존닷컴 테스트 에서는 넥서스원, 아이폰4, 윈도우폰 순서 입니다.   


 사실  테스트 영상의 포커스는 윈도폰7에서 웹 속도가 얼마나 빠른가 하는 부분입니다. 하지만 보고 나서 놀라운것은 여전히 넥서스원의 속도입니다. 지난 아이폰4와 넥서스원의 웹 속도 테스트(글보기)에서도 넥서스원이 빠른것으로 나타났지만 한번 더 그 성능이 확인이 된 것 같습니다.  또한 아이폰4는 스크롤링 테스트에서 화면에 보이지 않는 부분은 랜더링 되지 않은 것을 확인 할 수 있어 보이는 일부만 마친것이라는 점도 고려 해야 합니다.

  LG의 윈도우폰7 의 IE 경우에는 아직 최종 버전이 아니어서 최적화가 아직 덜되었을것이라는 점은 감안하되 한편으로 HTML5 를 지원하지 못하는 브라우저라는 점도 생각해야 합니다.

   스마트폰에서 H/W 업체의 OS 최적화 수준은 실제 폰의 성능을 크게 좌우합니다. 실제로 예전에 갤럭시A와 HTC 디자이어를 직접 테스트 해봤을때 HTC폰에 비해 삼성 갤럭시A가  버벅거리는 느낌이었는데(글보기) 이는 보다 나은 CPU를 채용한 갤럭시S에서도 크게 나아지지 않았습니다.(아이폰3GS보다도 느립니다.) 물론  갤럭시S가 프로요가 아니라는 점을 얘기할 수 있게지만 제가 테스트 했던 HTC 디자이어 역시 2.1 버전이었으므로  OS 버전만을 탓할 수는 없습니다. (그래서 갤럭시S 가 공식 프로요를 탑재 했을때 얼마나 나아질지 또한 관심사 입니다.)

   최적화문제는 LG의 Panther 폰도  마찬가지입니다. LG가 얼마나 마이크로소프트의 OS를 잘 집어넣는지가 중요할 텐데, 현재 개발단계 버전이라는 점은 감안하지만  최종 단말기를 출시할때까지 최적화 정도가 얼마나 나아질지  궁금합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안타까운것은 윈도우폰7의 웹브라우저는  HTML5를 지원하지 못한다는 점입니다. 플래시도 안되구요.

  따라서 제 생각에서는 스마트폰 웹서핑의 최강자는 안드로이드폰이 아닐까 합니다. 강력한 자바스크립트 엔진 V8을 탑재하고 플래시를 지원한다는 점은 분명 매력입니다. 특히나 구글폰을 통해 실력을 쌓은(?) HTC가 만든 제품이 가장 뛰어나 보입니다. 

물론 스마트폰에서 웹서핑이 전부가 아니기 때문에 사용자의 사용 유형에 따라 참고가 될것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