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부모따로 애들따로 컴퓨터를 사용하고 있는데.  둘째애가 성장함에따라 컴퓨터책상을 따로 거실 한편에 마련해주어야 겠다는 생각만 하다가  지난주에 드디어 구매를 했다.


오랜만에 컴퓨터 책상을 구매하는거라 요즘은 어떤게 나오고 있는지 궁금했다.   예전에 컴퓨터 책상하면.  딱 정해진 모양이있었는데.  책상옆 본체넣는 공간있고  그위에 바로 키보드만 딱 들어가능 서랍있는.  정작 컴퓨터 사용할때는 자세가 너무 안좋아지는 책상이 주류를 이뤘었는데.   그래서 컴퓨터 책상보단 그냥 테이블을 샀던 기억이있다.



그리고 지금.

   컴퓨터 책상이라고 검색해보니 엄청나게 많다.  종류도 많고한데,  

 

    일단 거실용에 너무 많은 공간을 차지 않는 책상위주로 찾아 보았다.


그리고 몇가지  중요한 요구 포인트를 갖고 비교해 보았다.


1. 적당한 높이와 너비

 - 너무 높거나 낮아도 안좋다.  사용자에게 바른 자세가 가능한 높이가 좋다.  너비는 컴퓨터 사용을 주로 한다는전제로 가로 폭이 1M 정도는 되어야 겠다.


2.책상밑 다리가 들어가는 부분은 발받침만 있거나 아예 아무것도 없을것.

 - 거추장 스런 시디보관이나.  프린터 보관같은게 있으면 공간활용에 좋아보이겠지만.  실제 사용해보면  다리를 불편하게 하는 원인이 된다.   컴퓨터 보관공간도 굳이 안쪽에 넣는것은 보기엔좋아보여도 실제 써보면. 불편하다.


3. 키보드 서랍이 있는 경우에는 가운데 배치되어있고 , 가로폭이 충분할것.

 - 키보드 서랍이 있는데 서랍앞쪽에 턱이 있거나,  좁아서  키보드 밖에 못넣어서 마우스는 테이블위에서 사용해야 하거나,  가운데 있지 않고  한쪽으로 치우쳐 있는 것은 모두 컴퓨터 사용시 바른자세를  방해하는 요인이 되어 있으나 마다 하다. 

   그리고 키보드 서랍은 유리로 되어있으면 광마우스 사용이 곤란하므로 유리가 아닐것.


4.  너무 비싸지 않을것 . 보기에도 어느정도 괜찮을것.

 - 10만원 안쪽이어야 적당하다. 



위 조건으로 찾다 보니  또 만족하는 제품이 얼마 없었다.  그렇게 많은 컴퓨터 책상이 있긴 하지만 말이다. 


3~4개 정도 후보가 있었는데.  결국 다크닐컴퓨터책상(GF-G977)제품으로 정했다.



다크닐컴퓨터책상(GF-G977)


가로 1M 에  앞뒤로 60CM  슬라이드형 키보드 판은 75CM로 넉넉하다. 

결과적으로  위에 비교 포인트를 다 만족했기 때문이었다.  



그외에도 마지막까지 망설인 제품이 몇개 있는데  


먼저 하이솔로몬의 PC1001 제품이다. 



  강화유리 상판에 가로폭이 1M이고, 키보드자판은 60CM 에 본체받침이 별도로 있으면서 가격도 적당해서 괜찮다 싶었는데 키보드판 까지 유리다.  여기까지 유리일 필요는 없는데.  물론 마우스패드 하나 얹어주면 이부분도 해결을 가능하다.



다음은 자토 컴퓨터책상 이다.



발받침으로 쓸수있는 부분이 있어 혹 하긴 했는데.  가로폭이 약간 좁은(80CM)게 흠이다. 



그렇게 해서 최종 선택한 GF-G977 을 구매했는데.  배송까지는 3일정도 걸렸다.


배송받은 박스를 열어보니. 조립을설명서와 각 부품들 ..



  조립순서별로 번호가 매겨저 있고,  관련 나사들도 알파벳 순서대로 매겨저 있어. 관련한 부품을 찾아 조립하는데는 35분정도 걸렸다.




그렇게 해서 조립한뒤 자리에 배치... 한 사진




다음은 키보드 슬라이드 사진

키보드, 마우스 공간이 넓어 편하고,  상판이 강화유리라서  키보드를 완전히 빼지 않고도 자판이 보여 좋다.




상판유리는 푸른빛을 띄는 어두운색이라.  검정색 의자나 본체, 모니터와도 잘어울리는 편이다.


와이프도 괜찮다고 하여 만족.


  주의할 점이 있다면 조립하고 났을때  키보드 슬라이드가 걸리는 느낌이 조금 있었는데.  조립시 균형을 잘잡아야 할것 같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인텔은 아수스와 함께 컴퓨텍스타이페이 2011에서 UX21을 공개했다.

삼성이 "시리즈9" 이라는 제품으로 애플의 맥북에어 경쟁제품을 선보였지만 이번 아수스의 제품이 보다 맥북에어와 경쟁할만하다고 할 수 있어 보인다. 

비교 사진 위는 맥북에서 아래는 울트라북



 주요 스펙으로는 1.1kg 무게에 가장 두꺼운 부분이 17mm 이고 CPU는 i5 (샌디브릿지 2557M) 이며, SATA III SSD, USB 3.0 을 지원하면서도 $1000 미만이라는 파격적이어 보이는 가격이 매력적이다.  

   이번 아수스의 발표로 오히려 드는 생각은 다음 맥북에어에서 i7 (샌디브릿지)을 적용할것이라는 확신이 든다는 것이다.
i7  프로세서가  고성능이기는 하나  전력문제 등으로 울트라씬(Ultra-thin)노트북 적용가능성에 대해서는 조금 의문이 있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번 아수스의 제품이 맥북에어를 구입해서 부트캠프를 통해 윈도우즈를 사용하는 이들에게는 새로운 대안이 될것으로 보인다.


   한편 인텔이 이번 아수스 발표에 같이 했다는 것에 대해 조금 우려(?)스럽기도 하다. 인텔 입장에서는 맥북시리즈나 아수스 제품이나 자사의 CPU를 사용하는 것은 동일하다는 점에서 아마도 아이패드와 같은 타블릿 디바이스에서 ARM 코어 대비 낮은 시장점유율에 대한 우회적 홍보 수단이 될수 있을것같긴 하지만 그래도 자칫 발표도 하지 않은 차세대 맥북 Air킬러가 될지도 모르는 제품인데 말이다.

 




위 비교표는 현재 애플 맥북에어 기준이지만 조만간 출시할것으로 보이는 애플의 새로운 맥북에어와 비교하는 것이 맞지 않을까 싶다. 새로운 맥북에어에는 샌디브릿지와 썬더볼트 장착이 유력시 되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앞서도 언급했지만 이번 아수스의 발표는 다음 맥북에어의 프로세서에 대한 어느정도 예상을 가늠 해볼수 있게 하는데 울트라북에 사용된 프로세서 Intel Core I5 Mobile (i5-2557M) 는 2011년 1월에 인텔이 발표한 새로운 라이업 3종에 속한다.


- 참고로 삼성 Series9 은 (i5-2537M) 임 -

위 표에 보에 보듯 TDP가 17W로 현재 맥북에어 프로세서중 13인치 모델에 사용되는 SL9400 17W와 동일한 수준이므로 애플의 새로운 프로세서로 선택하기에 모자람이 없어 보인다.

또 모르지. 애플은 더 강력한 미발표 프로세서를 장착하고 나올지도. 어째든 이번 6월의 애플발표를 기대하게 하는 이유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IT2010.10.21 10:49

  국내에 SKT는 갤럭시탭을 70만원이라는 막강보조금과 함께 출시를 하기로 앞두고 있는데요.  KT 역시 최근 아이패드 전파인증을 신청하면서 내달 출시를 서두르고 있는 모습입니다. 이에 우리는 또 마땅히 이들 둘간에 비교를 해봐야 한다는 고민에 빠질것같습니다. 

  이러한 고민은 국내뿐아니라 외국에서도 마찬가지인것 같습니다. 아래와 같은 멋진 그림으로 주요 모바일 OS 를 채용한 타블릿들을 비교해주고 있어서 공유하기 위해 올려 봅니다.

finerhosting.com 이라는 곳에서 만든것으로 보입니다.

 
  무게같은 경우에는 위쪽으로 갈수록 가벼운 제품이네요. 아이패드보다는  갤럭시탭이 거의 2분의1 무게 입니다. 아이패드를 만져보신 분을 알겠지만 손에 들고 뭔가 작업을 하기에는 좀 무겁다는 느낌이었습니다.

 아래쪽을 내려와 비교해보면 스토리지는 아이패드가 최대 64G 까지 있고, 갤럭시탭은 최대 32G 까지 기본 가 기본이나 대신 microSD 카드로 확장이 가능합니다.  가격은 갤럭시탭이 좀더 비싼것으로 나타났네요. 국내에서는 보조금 관계에 따라 실제 판매가격이 달라질것 같아서요. 실제 최종 출시후 보조금 상황을 지켜봐야 할듯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아이패드는 상대적으로 많은 앱의 갯수가 좋아보이고 갤럭시탭은 가벼운 무게가 탐납니다.  둘을 합친  애플의 아이패드2 가 기다려지기도 합니다. ㅎㅎ 아니면 허니콤 채용을한  갤럭시탭2 역시 기대됩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IT2010.10.21 08:24


애플은 새로운 맥북에어를 출시햇습니다.

스펙을 살펴볼까요?

11인치 맥북 에어 스펙(Mac Book Air Spec)


눈에 띄는건 11인치 기준 무게가 1.06Kg 입니다. 다른 넷북들이 11인경우 1.3~1.6Kg 정도 무게가 나가는데 비해 300g~600g  가량 가볍 습니다. 

가볍게 만들기 위해 SSD를 채용하고 이더넷 포트를 생략한것은 이전 모델과 같습니다.


13인치 맥북 에어 스펙(Mac Book Air Spec)


13인치 모델에서는 CPU가 좀더 빠릅니다. 그리고 SSD 도 이전 모델보다 128GB 늘어난 256GB 까지 가능합니다. 그리고 아이폰4부터 시작한 FaceTime  을 위한 전면 카메라도 부탁되어있습니다. (이것은 11인치도 동일 하게 채용되어있습니다.)

11인치 13인치 스펙비교


크기를 제외한 외부 디자인상 11인치와 13인치 차이는 SDCard Slot 여부 입니다.  그리고 13인치가 성능및 배터리 시간이 좀더 낫습니다.

아래는 애플의 새로운 Mac Book Air 홍보 영상입니다.


애플은 홍보 영상도 참으로 잘 만드는것 같습니다. 그리고 새제품마다 출연하는 수석디자이너 조너던 아이브는 볼때마다 프리즌브레이크 주인공의 형인 링컨이 자꾸 떠오릅니다. ㅋ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IT2010.09.10 10:36


   현재 스마트폰 시장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있는 ARM 아키텍처 기반 프로세서는 구글의 넥서스원이나 LG의 옵티머스에 장착된 퀄컴의 스냅드래곤 시리즈, 모토롤라 드로이드X에 들어간 TI OMAP3xxx 시리즈 , 삼성 갤럭시S 에 들어간 허밍버드 그리고 아이폰4에 들어간 A4 칩으로 모두 ARM Cortex-A8 아키텍쳐를 라이센스한 제품들입니다. 최대 동작 주파수 600Mhz ~ 1Ghz 정도가 되며 현재에도 저전력을 기반으로 한 막강한 성능을 발휘 합니다.  

 그런데, ARM은 이보다도 5배 강력한 새로운 모바일프로세서가 2012까지 등장 시킬 예정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최근 삼성이 ARM Cortex-A9  기반 프로세서 생산을 올하반기 부터 조금씩 시작한다고 했는데  길어 불과 2년넘는 기간안에 마치 퀀텀점프 같이 프로세서 성능을  도약시키겠다는 것입니다.



주요 지원 예정 스펙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 32나노 ~ 28나노 기술 적용(보다더 저전력가능케 함)
  • 1~16코어 까지 가능
  • 클럭 주파수 2.5Ghz 까지
  • 하드웨어 가상화 지원
  • LPAE (Long Physical Address Extensions; 1테라바이트 까지 메모리 접근 가능 기술 )

  우선 눈에띄는건 A15 부터 가상화를 지원한다는 점입니다. 테스크톱 급 프로세서에서 제공하던 기술을 ARM에 본격 도입하게 될 예정입니다.  A15 프로세서를 장착한 모바일 디바이스는 Host OS위에 다양한 Guest OS (심지어 데스크톱 OS까지)를 설치해서 동시에 운용이 가능하게 될 것입니다. 이를 충족하기위해서는 메모리용량 또한 지금보다 훨씬 많이 필요해지며.  이를 지원하기 위해 LPAE 기술 지원이 필수적입니다. 

  Cortex-A15 기술을 적용한  프로세서가 출시되게 되면 인텔과 다른 물에서 놀던 ARM이 엔트리급 데스크톱 시장에서는 본격 충돌도 불가피 할 듯합니다.

아래는 관련 ARM에서 만든  동영상 입니다.
  ARM의 Cortex-A15 기술 발표와 함께 삼성, ST에릭슨(ST-Ericsson, TI(Texas Instruments) 에서도 해당 기술 라이센스 프로세서 출시에 대한 기대를 밝혔습니다. 



멋지네요...

  2년뒤 크리스마스때는 산타할아버지가 ARM Cortex-A15 을 프로세서를 장착한 스마트폰 하나를 선물해줬으면 하는 어린 기대해 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IT2010.09.01 17:55

 처음 윈도우 설치 후 나 혹이 컴퓨터 구입 후 시간이 지났을때 내컴퓨터 스펙(사양)이 궁금해질때가 있습니다.

MS Windows (XP,Vista, 7) 을 사용중이라면 간단하게 확인 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1) 먼저 윈도우 시작 버튼을 클릭합니다.
 그리고 "컴퓨터" 메뉴에서 마우스 오른쪽 버튼을 클릭해서 "속성"을 선택합니다.

아래 그림 참고


2) 속성을 선택하게 되면 아래 그림 처럼 윈도우와 시스템의 기본정보가 보입니다. 빨갛게 테두리가 된 부분이 해당 컴퓨터에서 설치된 윈도우 OS 버전, CPU 종류, 메모리가 됩니다.

클릭시 확대 됩니다.


3)  그리고 그래픽 카드 종류를 확인 하고 싶으면 위 화면에서 좌측의 장치 관리자를 선택합니다.

그러면 아래 그림처럼설치된 장치들이  표시되고 "디스플레이 어댑터"라는 부분을 확인 하면 됩니다.


위에 빨갛게 테두리 된 부분입니다. 보통 그래픽 카드가 1개만 설치되어있는 경우가 많으므로 이때는 1종류만 표시 될겁니다.


별거 아닌 내용이긴 하지만 가끔 이러한 내용 확인 방법을 궁금해 하는 분이 있어 정리해 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IT2010.08.31 21:01



 인텔이 당초 계획을 앞당겨 새로운 아키텍쳐를 적용한 CPU인 샌디브릿지(Sandy Bridge)출시를 내년(2011년) 1분기에 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샌디 브릿지는 인텔의 Core i 시리즈의 2세대 모델이라고 하는 차세대 CPU 입니다.


 PC 구매를 염두해두고 계신분들께는 새로운 고민거리의 등장이 아닐까 합니다.

최근 anandtech.com 에서 출시전인 샌디브릿지에 대한 성능 테스트 자료 발표로 인해 한층더 주목받게되면서  이를 참고로 어떤점이 달라지는 간략히 정리해보았습니다.





1. 제품코드 부여 방식 변경


출처:anandtech.com preview



  달라지는 부분은 위에 Gen SKU 라는 부분입니다.   샌디브릿지에서는 모든 숫자코드앞에 "2" 가 붙습니다. 2세대라는 의미 입니다.  예를 들면 intel Core i7 2600K, Intel Core i5 2500, Intel Core i 2100 과 같은 형태 입니다. 맨뒤에 붙는 K문자가 있는 경우에는 클럭배수가 잠기지 않았다(오버클럭가능)는 의미 입니다. K 문자외에도, 동일 숫자 코드모델이더라도 저전력(TDP)일 수 록 S 또는 T 문자가 붙게 됩니다.

2. 그래픽 코어(GPU)를 내장한 32nm(나노) 공정으로 생산

기존 클락데일이나 엘런데일이 45nm(나노)공정인데 반해 샌디브릿지는 32나노로 생산되며 내부에 GPU(그래픽 프로세서)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이로인해 기존 보드칩셋에 GPU를 내장하는 경우보다 2배가량 이상 획기적인 그래픽처리 성능 개선이 이루어지게 됩니다.(저가형 ATI HD 5450  수준과 비슷해짐)

3.  AVX 명령셋이 추가 되었습니다. 

   AVX(Advanced Vector Extensions) 는 128bit 및 256bit 부동소숫점 연산처리및 백터 연산처리를 위한 10개의 명령셋트를 말합니다. 당연하게도 고성능 그래픽이나 복잡한 멀티처리성능을 크게 개선합니다. AMD도 차세대 프로세서인(2011년 출시예정) 불도저(Bulldozer) 프로세스에서 AVX를 적용 합니다.


4. 새로운 소켓(LGA-1155)및 칩셋이 적용됩니다.

  기존 린필드(LGA-1156)나 네할렘(LGA-1366)과 다른 LGA-1155가 적용됩니다. 핀수는 적어지지만 기존 보드와는 호환되지 않습니다. 칩셋도 달라지거든요, 아래 표를 보시면 P67부터 H61 칩셋이 새로운 샌디브릿지에서 사용되는 칩셋 입니다. H시리즈 칩셋만이 샌디브릿지의 On-die 그래픽코어(CPU 내장 GPU)를 지원합니다.

Chipset Comparison
  P67 H67 H61 P55 H57 H55
CPU Support Sandy Bridge LGA-1155 Sandy Bridge LGA-1155 Sandy Bridge LGA-1155 Lynnfield / Clarkdale LGA-1156 Lynnfield / Clarkdale LGA-1156 Lynnfield / Clarkdale LGA-1156
CPU PCIe Config 1 x 16 or 2 x 8 PCIe 2.0 1 x 16 PCIe 2.0 1 x 16 PCIe 2.0 1 x 16 or 2 x 8 PCIe 2.0 1 x 16 PCIe 2.0 1 x 16 PCIe 2.0
RAID Support Yes Yes No Yes Yes Mp
USB 2.0 Ports 14 14 10 14 14 12
SATA Total (Max Number of 6Gbps Ports) 6 (2) 6 (2) 4 (0) 6 (0) 6 (0) 6 (0)
PCIe Lanes 8 (5GT/s) 8 (5GT/s) 6 (5GT/s) 8 (2.5GT/s) 8 (2.5GT/s) 6 (2.5GT/s)

( 시트출처 : anandtech.com preview )


하지만 아쉽게도 모든 칩셋에서 USB 3.0은 지원해주지 못하고 있습니다. 대신 써드파티에서만든 별도의 USB 3.0을 지원하는 PCIe 컨트롤러를 사용할 계획이라면 SATA도 6Gbps 이상 지원하는 보드를 사용하는 것이 상호 속도를 맞춰주기에 유리합니다.


5. 가격대비 획기적 성능 개선

 인텔의 로드맵및 예상판매 가격에 따르면 Core i5 2400 의 경우 기존 Core i 760 대비 가격은 더 저렴하지만 프리뷰 테스트 결과에 따르면 23% 성능 향상이 있습니다.(거의 i880 수준의 성능 임) 그리고 최종 출시 시점에는 이보다더 개선된 성능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 하고 있어 또 한번의 성능도약이 기대 됩니다.


   이외 에도 여러가지 특징들이 있으나 눈에 띄는 내용들만 간략히 정리해서 어떤것인지 빠르게 알아 볼 수 있었으면 해서 정리해 보았습니다.

이로서 내년은 인텔의 샌디브릿지와 AMD의 불도저의 대결이 될까요..?



참고글
http://www.anandtech.com/show/3871/the-sandy-bridge-preview-three-wins-in-a-row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IT2010.08.17 10:21




 IDG 뉴스 서비스에 따르면 퀄컴이 이르면 올(2010) 크리스마스전에 새로운 프로세서를 출하한다는 소식입니다.

새로운 듀얼코어 CPU인 QSD8672는 ARM Cortex-A9 MPCore 아키텍쳐 기반으로 설계되었으며, 45n(나노) 공정 기술로 생산됩니다.

해당 프로세서는 동작 주파수가 1.5Ghz 이며 HDMI 및  DDR2, DDR3 메모리 인터페이스를 추가로 지원하여, 스마트폰 및 타블렛은 물론 저가형 넷북등에서도 활용성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향상된 기능적 특징으로는 듀얼코어이면서도 사용되지 않은 코어는 전력을 조절하는 기술등 효과적인 전원관리로 이전 싱글코어 모델보다 30%정도 배터리 수명증가를 기대합니다. 또한 성능은 기존 720p HD 재생에서 1080p Full HD까지 재생이 가능해 집니다.

스냅드레곤 프로세서는 2008년 처음 출시 되었고 현재 QSD8250 1Ghz 모델은 구글 넥서스원과 HTC HD2, 엑스페리아 x10 에 적용되었고 나중에 나온 QSD8650 1Ghz 모델은  옵티머스Q, 옵티머스Z, HTC Evo 에 적용되어 있습니다.

새로운 듀얼코어 스냅드레곤 QSD8672의  주요 경쟁 모바일 프로세서는 TI(텍사스인스트루먼트)의 듀얼코어 프로세서인 OMAP4430/4440 ,  ST-Ericsson의 U8500, Nvidia 의 Tegra2 가 있습니다.

이로서 스마트폰 시장도 내년 이면 본격 멀티코어 시대를 열것으로 보입니다.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
IT2010.07.14 10:19

아이패드 2G 는 OLED 를 장착한다는 루머가 있네요...

루머에 따르면 애플은 아이패드  Second Generation 모델로 2가지 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며 화면 사이즈가 2종류 라고 합니다.

모델 2종류는 각각 5.6인치와 7인치 OLED 패널을 사용할것이라고 합니다.

소식통에 따르면  최근 새로운 모델의 아이패드와 관련하여 대만 부품회사에  2010년 4분기에서 2011년 1분기 까지 9,7인치, 5.6인치, 7인치에 대한 주문을 했다고 합니다.

9.7인치 모델은 기존가 큰 차이는 없을 것으로 보이나 5.6인치와 7인치 모델은 아마도 e-book 시장을 겨냥한것으로 보고 있네요.




  만일 루머가 사실이라면 새 iPAD에  OLED 장착을 할것이라는데 현재 알려진 OLED 시장의 수급상황은 별로 좋지 않은 텐데 애플에서는 어떻게 준비하고 있는지 모르겠네요.

루머의 소식통은 OLED 가격이 계속떨어질것이고 수급도 좋아 질것이라고는 하는데 그게 사실이라면 그 소식통은 참으로 대단합니다.

하지만 만일 루머대로 OLED 가 장착된 새로운모델이 나온다고 해도 e-book 시장을 타겟으로 한다는 것은 뭔가 적절치 않아 보입니다. OLED 의 현재 수율로는 LCD 보다 좋은 해상도를 갖을 수 없다는 것은 대부분 아는 사실인데.. 현재 수준의 OLED로 책을 본다면... 상당히 눈 아플것 같은데.

더욱이 애플이 iPhone 4를 내놓으면서 레티나 디스플레이 강조 마케팅을 했는데.  이 역시도 OLED를 이용한 e-book을 타켓으로한 타블릿을 내놓는다는 것은 뭔가 앞뒤가 맞지 않는것 같습니다.

차라리 그냥 PMP을 타켓으로 한다면 모르겠지만.. 이 역시도 글로벌시장에서는 수요가 별로 많지 않을것 같구요.

  아님 게임기면 좋을 듯합니다.  애플이 5.6인치 OLED 장착 게임기를 내놓는 단다! 라면? ㅋㅋ 대박아닐지요.

그나저나 현재 아이패드는 국내에 언제 들어올려는지.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