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길포 고등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9.04 아이들과 함께한 삼길포 고등어(고도리) 낚시 조행기, 채비준비.
생활/낚시2012.09.04 12:16


  아이들 학교가 개교기념이라고 해서 무얼할까 고민하다가 삼길포에서 고등어가 많이 난다는 소식에 삼길포 고등어 낚시를 가기로 했습니다.


그런데 아직 바다낚시 초보인데다가 루어낚시위주로 하다보니 찌낚시채비에 서툴어서 어떻게 하나 인터넷 검색을 해보고 결국 낚시 채비 뒷면에 나오는 기본채비를 하면 된다는것을 알게되었습니다.


고등어 낚시 채비를 사서 하는방법도 있는데 그러면 아이들과 함께낚시 할때 줄걸림이 심할것 같아서 그냥 구멍찌채비에 외줄낚시바늘만 달기로 했습니다.


채비 그림은 찌구슬 구매하면 뒷면에 나오는 그림 대로 하였습니다. 아래 사진 참조.




위 예시도를 이용하여 실제 채비를 한 사진입니다.




이렇게 해서 실제 사진에서보듯이 맨도래까지 준비해서 낚시대에 미리 달아 두고.  낚시 바늘 달린 목줄 부분은 여러개 준비해서 따로 가져갔습니다. 그리고 현장에서는 맨도래에 준비해둔 낚시 바늘 달린 목줄부분(1미터에서 1.5미터 정도)만 연결해서 바로 사냥에 나섰지요.

(낚시바늘은 감성돔 2호씁니다. 목줄은 원줄보다 낮은 호수를 쓰면 됩니다.)



집에 가지고 있는게 원투대1개, 루어대1개  둘다 위와 같은 찌낚시로 하였습니다.

(애들 2에 와이프 까지 총4명 이지만 저를 빼고는 모두 낚시대를 잡아본일이 전무하다 시피해서 이들 도우미가 될 생각으로 2대면 충분할것 같더군요)


아 그리고 밑밥은  밑밥용 크릴새우 1개(냉동덩어리), 그리고 감성돔 집어제 1봉을 샀습니다.

(현장에서 바닷물 약간 넣고 버무려 뿌려줍니다.)


미끼는 밑밥새우를 녹여서 사용합니다. (처음에는 바닷물 살짝 부어주면 잘 녹습니다.)



그리고 물때가 6시20분경 만조라서 이시간에 맞춰서 갔습니다. 가자 마자  밑밥을 대충 섞어놓고 ,  준비해간 채비에 얼른 바늘목줄을 달고 미끼달아서 던지니 바로 고도리 한마리(고등어 새끼)올라옵니다. 


애들은 와 하고 소리지르고 자기들도 하겠다고 하니 그때  부터는 미끼 물리고 던지고  낚시대 넘기고의 연속입니다.  


첨에는 애들이 고등어가 물어도 어찌할줄 모르고 가만히 있다가 털리기 일수입니다.  릴링하는법을 알려주니 몇마리 건져내더군요.




그렇게 해서 잡은 수확물입니다. 8마리( 제가 시범으로 3마리 잡고 이후 애들이 5마리 잡고 ), 그리고 보내준  망둥어2마리, 학공치 새끼 1마리까지 . 1시간반가량 한것 같네요. (비가 쏟아지는 바람에 일찍 접고 철수 했습니다.)애들 낚시 채비 꼬인거 풀어주고, 미끼끼워 주고 하는데 시간 다보낸것 같네요... 혼자했음 좀 잡았을것 같은데..   애들이 즐겁게 재미본걸로 만족합니다.


애들은 서로 자기 많이 잡았다고 자랑하는데 재밌었네요. 




이렇게 해서 잡힌 녀석들은 나란히 줄마춰 구어 1끼 반찬이 되었습니다.  생선냄새도 싫어하던 딸아이는 직접잡은거라고 맛있게도 잘먹었네요.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