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여행2015.01.25 16:19


홍콩여행을 2박정도를 마카오에서 하게 되었는데. 하루는 세계문화유산이 있다는 지역을 관광하고, 또 하루는 코타이스트립의 화려한 호텔 리조트와 공연을 보는 것을 계획했었는데. 요즘 유명한 하우스오브댄싱워터(House Of Dancing Water)관람을 했습니다.


미국 라스베이거스하면 유명한 오쇼 처럼 마카오에서는 하우스오브댄싱워터쇼가 유명관람코스가 된듯합니다.


좌석은 VIP(1등석) - 4등석 까지 인데. 여행전 이미 다녀온분들의 후기를 보니 2등석정도 되는 자리는 봐주는게 좋을것 같더군요.


연말 성수기 시즌에 다녀오는 것이라  일찌감치... 혹시나 있을지 모르는 일정변경의 위험부담(?)에도 공연예약이 늦으면 좋은자리를 하기 어려울 듯해서 일찍 예약을 했었습니다.


마카오 하우스오브댄싱원터쇼 예매관련 좌석 지정 참고글 링크 

   - 하우스 오브 댄싱 워터쇼 추천 좋은자리 예매방법및 가격(요금), 예매사이트 안내글





관람은 3명이서 같이 갔었는데.. 다행이 여행일정이  계획대로 진행되었고. 공연시작 20분전에 도착해서 늦지않게 관람할 수 있었습니다.

티켓은 미리 E-ticket로 A4용지 형태로 뽑아 갔었고, 위 이미지에 실제 티켓은 공연이 끝난뒤에... 티켓박스에서 받았습니다. 공연이 끝난뒤에도 티켓발행은 해주더군요.  티켓받을때 여권을 보여줬던것 같은데... 혹 모르니 가실때 여권을 챙겨가시기 바랍니다.





공연장안에 들어가니.  관객성은 원형으로 되어있고, 위 사진처럼.. 공연무대가 물로 채워져 있었네요.  처음 앉았을때는 빈자리가 좀 있었는데... 시작할 무렵에는 빈자리를 거의 못본것 같았네요.


관람도중에는 플래시를 터트리는 사진촬영과 동영상 촬영은 금지 하고 있었습니다.


플래시 없는 스틸 사진은 찍을수 있어 공연중간 간간히 찍어봤는데... 


전체적으로 흔들리게 찍혀 제대로 나온사진이 없어 아쉽더군요.






 

공연은 대사없이 이해가능한  스토리 위에 물속, 물위, 공중을 넘나드는 연기자들의 화려한 서커스를 보여주는 내용의 전개 입니다.  


  중간중간 관객들을 재밌게 하는 유머요소와 물장난 같은것도 있고, 잘꾸며진 무용수 들의 연기와 화려한 무대장치도 볼 수 있어 유치원애들 부터 나이 많으신 어른들 까지 즐겁게 볼 만 했습니다.


공연시간은 충분히 즐길만한 길이 였던것 같고.  재밌게 눈요기를 충분히 했던것 같습니다.


자리는 300영역 앞쪽에서 봤는데.. 물이 중간에 좀 튀기는 하지만 나눠준 수건이 있어 즐겁게 보았네요... 원형극장이기는 하나 가급적 가운데 방향에서 보시는게 그래도 전체적인 각도에서 좀더 좋을 것 같습니다.  


마카오를 다녀올 계획이 있다면. 한번쯤 가보라고 추천할 만한 공연인것 같습니다.




그리고... 



공연이 끝나고나서는... 티켓 장 수 만큼.. 

같은 건물 공연장 윗층 SOHO에서  식사할때 사용가능한 바우처(50MOP 짜리)를 교환해주었습니다.  

(일시적으로 하는 행사인지 지속적인지는 모르겠네요)


SOHO 라고 표시된 층으로 가면 여러 식당이 있긴한데.. 


대체로 가격이 비싼편이라.. 바우처때문에 가기가 애매한데. 


그중 딤섬식당은 비교적 저렴해 그곳에서 이용했네요.


Posted by 퍼니로거 즐건록